(사진=GV80클럽 ‘울산GV은교’님)
6,580만 원부터 시작하는 ‘제네시스 GV80’의 가격에 대한 이야기가 계속해서 나오고 있다. 당초 예상했던 5천만 원 후반~6천만 원 초반을 넘는 시작가격에 “기본 스타트 가격이 너무 높게 책정된 게 아닌가”라고 하는 사람들도 있었고 “기본으로 적용된 옵션을 보면 충분히 수긍할 만한 가격”이라고 이야기하는 사람들도 있었다.

GV80의 풀옵션 가격은 무려 9천만 원이 넘어간다. 하지만 이 차를 실제로 풀옵션으로 출고하는 고객들은 거의 없을 터. 오늘 오토포스트 실구매리포트는 ‘제네시스 GV80을 합리적으로 사기 위해 선택해야 할 옵션들 이야기’에 한 걸음 더 들어가 본다.

박준영 기자

시작 가격은 6,580만 원부터
기본 사양도 꽤 탄탄하다
먼저 GV80의 기본 가격은 6,580만 원부터다. 3.0 디젤이 먼저 출시가 되었고 추후에 2.5, 3.5 가솔린 모델이 나올 예정인데 아마도 2.5 가솔린 터보 모델은 이보다 스타트 가격이 3~500만 원 정도 저렴해지지 않을까라는 생각이다.

시작 가격이 생각보다 비싸 여러 이야기들이 나오고 있는데 우선 기본으로 적용된 사양들을 살펴보자. 3.0 디젤 엔진과 8단 자동변속기, 프리뷰 전자제어 서스펜션, FULL LED 헤드램프, 265/55R19 피렐리 타이어, 이중 접합 차음 유리(앞면, 전체 도어), 앰비언트 무드램프, 10 에어백 시스템,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전자식 파킹 브레이크(오토홀드 포함), 스마트 파워 테일 게이트, 뒷좌석 수동 커튼, 9스피커가 모두 기본 사양이다. 이 정도면 기본 사양으로 출고해서 타도 크게 문제가 없을듯해 보인다.

그 외 추가 사양은
옵션으로 추가할 수 있다
제네시스 GV80을 시작으로 앞으로 출시하는 제네시스는 이렇게 기본 사양을 제시하고 소비자가 원하는 나머지 옵션을 추가하는 인디오더 방식으로 판매가 될 예정이다. 제네시스 측은 이를 “유어 제네시스”라고 칭하였는데 국산차 중에선 최초로 시도하는 방식이라 많은 주목을 받았다.

하지만 이를 두고 일각에선 “트림만 없애 놓았을 뿐 옵션 장난은 역시나 똑같다”,”시트랑 고스트 클로징은 왜 묶여있는 것인가”라며 기존과 별반 다를 게 없다고 말하는 사람들도 있었다. 판단은 언제나 독자들의 몫이다. 그렇다면 현실적으로 GV80을 구매한다고 가정해 보고 가장 합리적인 트림을 선택해 보면 얼마 정도가 나올까. 나름의 이유들을 고민해 보며 GV80 옵션들을 골라보았다.

4륜구동, 7인승은
신중히 선택하자
먼저 현재 GV80은 3.0 디젤엔진만 선택할 수 있기 때문에 엔진은 별다른 선택지가 없다. 먼저 고를 수 있는 것은 후륜구동 & 4륜구동 시스템과 5인승 & 7인승인데 동급 수입 SUV들엔 대부분 4륜구동 시스템이 기본으로 적용되어 있어 GV80에도 4륜 시스템을 추가하였다. 4륜구동 시스템과 전자식 LSD는 350만 원이 추가된다.

그리고 5인승과 7인승 중 선택을 해야 하는데 GV80의 3열은 사실상 성인 남성이 앉기엔 부족한 헤드룸과 레그룸을 가지고 있다. 따라서 어린아이들을 태울 용도로 꼭 7인승이 필요한 것이 아니라면 굳이 100만 원을 더 주고 추가할 필요는 없어 보여 제외하였다. 이렇게 하면 차량 가격은 6,930만 원이다.

컬러 선택,
3가지 선택지를 제공하는 휠
그다음은 외장 컬러와 휠을 선택해야 한다. GV80은 8가지 유광 컬러와 3가지 무광 컬러를 제공한다. 색상은 어디까지나 개개인의 자유 영역이기 때문에 마음에 드는 것을 선택하면 된다. 다만 무광 컬러를 추가할 시엔 70만 원이 더 추가되므로 유광 컬러 중 하나로 선택하였다.

그다음은 휠을 고를 수 있는데 GV80은 기본적으로 19인치 휠이 적용된다. 하지만 옵션으로 최상위 휠인 22인치를 선택할 수 있어 풀옵션으로 보이고 싶은 소비자라면 22인치 휠을 선택하면 된다. 22인치 휠 가격은 190만 원으로 금액이 다소 세지만 우리나라 사람들은 겉으로 보이는 이미지를 중요시하는 사람들이 많기 때문에 미관을 위하여 추가해 보았다. 그렇게 되면 차량 가격은 7,120만 원이다.

다양한 선택지를 제공하는
시그니처 디자인 내장재
프리미엄을 표방하는 제네시스인 만큼 내장재도 다양하게 제공한다. 기본 사양은 블랙 원톤과 블랙 & 바닐라 베이지 투톤을 제공하며 150만 원짜리 ‘시그니처 디자인 셀렉션 1’은 4가지 선택지를, 300만 원을 추가해야 하는 ‘시그니처 디자인 셀렉션 2’는 5가지 선택지를 제공한다.

디자인 패키지 선택하면 내장재 컬러뿐만 아니라 시트의 퀼팅 표현 같은 부분도 달라지기 때문에 고급스러운 실내를 원하는 사람들이라면 디자인 셀렉션을 추가하는 것이 좋다. 스탠다드 디자인과 시그니처 디자인 셀렉션 2의 가격차이가 300만 원이 나기 때문에 스탠다드로 진행해 보았다. 따라서 추가되는 금액은 없다.

인기 있는 옵션을 묶어놓은
파퓰러 패키지
차량을 좀 더 빨리 출고 받고 싶거나 고객들이 선호하는 옵션을 패키지로 묶어놓은 ‘파퓰러 패키지’도 존재한다. 헤드업 디스플레이, 하이테크 패키지, 드라이빙 어시스턴스 패키지 1, 2열 컴포트 패키지를 묶어놓은 것인데 서로 관련이 전혀 없는 옵션들이 모두 묶여있는 630만 원짜리 옵션이기 때문에 이를 선택하지 않고 다른 옵션들을 별도로 추가하는 것으로 진행하였다.

컨비니언스 패키지는 운전석 에르고 모션 시트와 고스트 도어 클로징으로 120만 원이 추가된다. 에르고 모션 시트는 굳이 필요한 것이 아니고 고스트 도어 클로징도 있으면 좋지만 없어도 전혀 문제가 없기 때문에 120만 원을 아끼고 지나가 보자. 다만 하이테크 패키지는 고민해 볼 만하다. 160만 원으로 가격이 조금 있지만 12.3인치 3D 클러스터와 지능형 헤드램프가 적용된다. 일반 계기판은 너무 없어 보이기 때문에 이 옵션은 추가했다.

잘 생각해 봐야 할 필요가 있는
드라이빙 어시스턴스 패키지
그다음은 드라이빙 어시스턴스 패키지가 존재한다. 180만 원짜리 옵션인 ‘패키지 1’은 서라운드 모니터 뷰 및 증강현실 내비게이션, 원격 스마트 주차 보조, 후측방 모니터, 후방 주차 충돌 방지 보조로 구성된 패키지다. 물론 있으면 다 좋겠지만 굳이 없어도 운전하는데 크게 지장이 없는 옵션들이다.

드라이빙 어시스턴스 패키지를 추가할 생각이 있다면 150만 원짜리 2를 넣는 것이 더 합리적일 수도 있겠다. 여기엔 차로 변경 기능이 포함된 고속도로 주행보조 2와 전방 충돌 방지 보조, 내비게이션 기반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운전 스타일 연동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앞 좌석 프리액티브 시트벨트가 추가된다. 반자율 주행 시스템을 얻는 것이 더 낫지 않을까.

필요한 사양들은
사람들마다 달라질 수 있다
그다음도 가격대가 꽤 비싼 230만 원짜리 옵션인 ‘2열 컴포트 패키지’가 존재한다. 여기엔 2열 전동 및 통풍시트와 2열 전동 도어 커튼, 3존 공조기, 뒷좌석 목베개 및 화장거울이 포함된 패키지인데 230만 원은 조금 비싸다는 감이 있다. 이 역시 있으면 물론 좋겠지만 굳이 230만 원을 주고 추가할 만한 필요성은 크게 느껴지지 않아 제외하였다.

렉시콘 사운드 시스템 역시 마찬가지다. 추가하면 더 좋은 오디오를 가질 수 있지만 기본 오디오도 스피커가 9개 존재하기 때문에 패스해본다. 아웃도어 패키지는 2열 220V 파워 아울렛과 러기지 스크린, 매트가 추가되는 40만 원짜리 옵션인데 이것도 꼭 필요한 사람들이 아니라면 굳이 없어도 되는 것들이다.

마지막으로는 헤드업 디스플레이와 빌트인 캠 패키지, 파노라마 선루프다. 헤드업 디스플레이는 반자율 주행 시스템과 연동하여 사용하면 편리하기 때문에 추가하였다. 빌트인캠은 제외하고 차라리 사제 블랙박스를 추가하는 것이 낫다고 판단이 된다.

또한 파노라마 썬루프 역시 기호에 따라 추가할 수도, 제외해도 상관없는 사양이지만 풀옵션과 동일하지만 저렴한 가격을 가진 GV80을 만들어 본다는 생각으로 추가해보았다. 이렇게 하면 최종 가격은 얼마가 나오게 될까.

7,700만 원으로 누리는
합리적인 GV80
이렇게 원하는 옵션들을 추려서 GV80을 만들어 보니 차량 가격은 7,700만 원이 나왔다. 추가한 옵션은 4륜구동과 22인치 휠, 헤드업 디스플레이, 하이테크 패키지, 드라이빙 어시스턴스 패키지 2, 파노라마 선루프로 기본 사양 GV80 대비 약 1,000만 원이 조금 더 넘는 금액의 옵션이 추가된 것이다.

외관이 별로 중요하지 않은 고객들이라면 190만 원짜리 22인치 휠과 140만 원짜리 파노라마 썬루프를 제외하고 7,370만 원으로 구매하거나 다른 필요한 옵션들을 추가해도 좋다. 어쨌든 7,700만 원으로 이렇게 옵션을 맞추면 풀옵션과 동일한 외관을 가질 수 있고 꽤 풍부한 옵션들을 누릴 수 있게 된다.

7천만 원 대의 가격이라면
가성비를 논해볼 만하다
GV80의 가격은 6,580만 원부터 시작하며 모든 옵션을 추가할 시 8,970만 원까지 올라가게 된다. 취등록세를 포함한 실구매 가격은 9천만 원 중반대까지 올라갈 수 있는 것이다. 8~9천만 원 수준의 가격이라면 다른 많은 선택지들이 존재하기 때문에 섣불리 GV80을 선택하고 싶은 마음이 들지 않는 것은 사실이다.

하지만 7천만 원 대의 가격으로 이 정도 사양을 누릴 수 있다면 가성비라는 타이틀을 붙여도 괜찮지 않나라는 생각이 든다. 물론 언제나 판단은 독자들의 몫이다. 어차피 살 사람은 사고 안 살 사람은 사지 않을 테니 말이다. 오토포스트 실구매리포트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