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남자들의 자동차 ‘김진선’님)

동급 최고의 가성비로 무장한 르노삼성 XM3의 질주가 계속되고 있다. 사전 계약으로만 이미 8,500대를 넘기며 올해 상반기 생산 물량을 마감했다는 소식이 들려오기도 했다. 오랜만에 출시하는 신차인 만큼 르노삼성 입장에서는 매우 반가운 소식이다.

여기에 정부의 개소세 인하 정책 덕분에 XM3의 가격은 처음 사전계약 때 발표한 것보다 더 저렴해져 자동차 구매를 고려하고 있던 소비자들의 마음을 더욱 유혹하고 있는 상황이다. 과연 XM3는 라이벌 소형 SUV들보다 얼마나 더 저렴했을까. 오늘 오토포스트 실구매 리포트는 ‘화제의 신차 르노삼성 XM3 가격 이야기’에 한 걸음 더 들어가 본다.

오토포스트 디지털 뉴스팀

1,719만 원부터 시작
동급 최고의 가성비를 확보한 XM3
르노삼성 XM3의 가성비 마케팅은 아주 제대로 먹혀들었다. 1,700만 원 대로 시작하는 XM3의 가격 덕분에 동급 대비 훨씬 저렴하면서 상품성이 좋다는 인식을 소비자들이 가지게 되었고 셀토스나 트레일블레이저보다 가성비가 좋다는 소식에 너도나도 계약 행렬에 동참하는 모습이다.

거기에 정부의 개별소비세 인하 정책이 시행됨에 따라 기존에 르노삼성이 발표한 가격보다 더 저렴해져 XM3의 시작가격은 1,719만 원이 되었다. 라이벌이라고 할 수 있는 동급 소형 SUV들 중 가장 저렴한 가격인 것이다.

XM3는 풀옵션도
3,000만 원을 넘지 않았다
실 구매자들이 많이 선택하는 상위 등급인 1.3리터 터보 TCe260 라인업 역시 가격이 경쟁력 있게 출시되었다.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도 엔진을 두 가지로 나누어 출시했는데 대부분의 소비자들은 상위 엔진을 선택하는 비율이 높았다.

XM3는 상위 트림의 모든 옵션을 추가하여도 3천만 원이 넘지 않아 셀토스, 트레일블레이저 대비 다소 저렴한 가격으로 경쟁력을 갖추고 있다고 봐도 무방하겠다. 기본 사양으로도 동급에선 볼 수 없었던 전 좌석 세이프티 파워 윈도우의 적용이나 LED 헤드램프 적용 같은 부분들이 XM3의 상품성을 빛나게 한다. 트림별 세부 사양과 가격은 어땠을지 살펴보자.

‘XM3’에서 가장 기본으로 선택할 수 있는 사양은 ‘1.6 가솔린 GTe SE’ 모델이다. 1,719만 원부터 시작하는 SE에 적용되는 옵션 목록은 다음과 같다. 외관 사양으로는 LED PURE VISION 헤드 램프, LED 주간 주행등, LED 방향 지시등, LED 방향 지시등 일체형 아웃사이드 미러, 3D 타입 LED 리어 콤비네이션 램프, 16인치 스틸 휠 & 215/65 R16 타이어가 적용된다.

내장 사양으로는 블랙 인테리어, 직물시트, 운전석 메뉴얼 시트 높이 조절장치, 앞좌석 슬라이딩 암레스트, 도어포켓(앞/뒤), 앞좌석 컵홀더, 콘솔 사이드 네트, 4.2인치 컬러 TFT 클러스터, 운전석/동승석 선바이저, 맵 램프, 룸 램프, 2열 6:4 폴딩시트, 뒷좌석 분리형 헤드레스트가 적용된다.

편의 사양으로는 폴딩타입 무선 리모컨 키, 전자식 파킹 브레이크, 원터치 세이프티 파워 윈도우(전좌석), 12V 파워 아웃렛(앞좌석), 수동식 틸트/텔레스코픽 스티어링 휠, 전자식 차속감응 파워 스티어링(SSEPS), 후방 경보 시스템, 패들 시프트가 적용된다.

안전 사양으로는 앞좌석 에어백(운전석/동승석), 사이드(앞)/커튼 에어백, 차체자세 제어장치(ESC), 경사로 밀림방지장치, 타이어 공기압 자동감지 시스템, 충돌감지 도어록 해제장치, 중앙집중식 도어록,ISOFIX, 원터치 트리플 턴 시그널, 크루즈 컨트롤/스피드 리미터, 자동 긴급제동 시스템, 차간거리 경보 시스템이 적용된다. 기본 트림임에도 LED 램프가 적용되며 전좌석 원터치 파워 윈도우, 2열 6:4 폴딩시트, 전자식 파킹 브레이크등이 적용되는 것이 인상적이다.

1,939만 원부터 시작하는 ‘LE’트림을 선택하면 SE에 적용되었던 옵션을 포함하여 다음과 같은 사양이 기본 옵션으로 적용된다. 외관 사양으로는 프런트/리어 그레이 스키드, 크롬 라디에이터 그릴(상단부 적용)이 적용되며 내장 사양으로는 인조가죽 시트, 가죽 기어 노브가 적용된다.

편의 사양으로는 인텔리전트 스마트 카드 시스템(버튼 시동/오토 클로징&오프닝/리퀘스트 버튼), 앞 좌석 열선시트(운전석/동승석), 아웃사이드 미러 자동 접이 기능이 적용된다.

2,140만 원부터 시작하는 LE Plus 트림을 선택하면 추가되는 사양은 다음과 같다. 안전 사양으로는 차선이탈 경보 시스템(LDW)/차선이탈 방지 보조 시스템(LKA), 사각지대 경보 시스템이 적용되며 외관 사양으로는 LED 전방 안개등(코너링 기능 포함), 17인치 알로이 휠 & 215/60 R17 타이어, 샤크 안테나가 적용된다.

편의 사양으로는 후방카메라, 전방 경보 시스템, 오토라이팅 헤드램프, 레인센싱 와이퍼가 적용되며 멀티미디어, 공조시스템으로는 7인치 디스플레이 오디오(애플 카플레이 & 안드로이드 오토), 오토 에어컨, 리어 에어벤트, 에어 퀄리티 센터가 적용된다.

1.6 GTe 트림에서 선택할 수 있는 옵션 사양은 다음과 같다. SE에선 따로 추가할 수 있는 옵션이 없으며 LE는 드라이빙 어시스턴스 패키지(53만 원)와 컨비니언스 패키지(39만 원), 17인치 알로이휠(24만 원), 하이패스/전자식 룸미러(24만 원)를 선택할 수 있다. 최상위 등급인 LE Plus는 시그니처 패키지(154만 원)와 하이패스/전자식 룸미러(24만 원)를 선택할 수 있다.

적용되는 세부사양은 다음과 같다. 드라이빙 어시스트 패키지는 차선이탈 경보 시스템(LDW)/차선이탈 방지 보조시스템(LKA)+사각지대 경보 시스템(BSW)+전방 경보 장치가 적용되며 컨비니언스 패키지는 오토라이팅 헤드램프/레인센싱 와이퍼+오토 에어컨+리어 에어벤트가 적용된다.

시그니처 패키지는 EASY CONNECT 9.3인치 내비게이션+10.25인치 TFT 클러스터+주차 조향 보조시스템(EPA)+측방 경보시스템+후방 교차충돌 경보시스템(RCTA)이 적용된다.

상위 엔진인 ‘TCe 260’은 2,083만 원부터 시작하며 기본 트림인 ‘LE’에 적용되는 옵션 목록은 다음과 같다. 외관 사양으로는 LED PURE VISION 헤드 램프, LED 주간 주행등, LED 방향 지시등, LED 리어 콤비네이션 램프, 16인치 스틸 휠 & 215/65 R16 타이어, 크롬 라디에이터 그릴이 적용되며 내장 사양으로는 인조가죽 시트, 가죽 기어노브, 운전석/동승석 메뉴얼 시트높이 조절장치, 4.2인치 컬러 TFT 클러스터, 2열 6:4 폴딩 시트가 적용된다.

편의 사양으로는 인텔리전트 스마트카드 시스템, 앞좌석 열선시트, 전자식 파킹 브레이크, 원터치 세이프티 파워윈도우 (전좌석), 후방 경보 시스템, 패들시프트, 수동식 틸트/텔레스코픽 스티어링 휠, 전자식 스티어링 휠이 적용된다.

안전 사양으로는 앞좌석 에어백(운전석/동승석), 사이드(앞)/커튼 에어백, 차체자세 제어장치, 경사로 밀림방지장치, 타이어 공기압 자동감지 시스템, EBD-ABS, 충돌감지 도어록 해제장치, 중앙집중식 도어록/차속 감응 오토 도어록, ISOFIX 시트고정장치, 뒷좌석 3점식 시트벨트, 전/후륜 디스크 브레이크, 원터치 트리플 턴 시그널, 크루즈 컨트롤/스피드리미터, 자동 긴급제동 시스템(AEBS), 차간거리 경보 시스템이 적용된다.

멀티미디어 시스템은 기본형 MP3 오디오, 6스피커, AUX & USB 단자, 블루투스 핸즈프리, 매뉴얼 에어컨이 적용된다.

1.3 TCe 260 LE 트림에서 선택할 수 있는 옵션은 다음과 같다. 드라이빙 어시스트 패키지(53만 원)는 차선이탈 경보 시스템(LDW)/차선이탈 방지 보조시스템(LKA)+사각지대 경보 시스템(BSW)+전방 경보 장치가 적용된다.

컨비니언스 패키지(39만 원)는 오토라이팅 헤드램프/레인센싱 와이퍼+오토 에어컨+리어 에어벤트가 적용된다. 이외에 17인치 알로이 휠(24만 원)과 하이패스/전자식 룸미러(24만 원)를 추가할 수 있다.

2,293만 원부터 시작하는 ‘RE’ 트림을 선택하면 추가되는 사양은 다음과 같다. 외관 사양으로는 LED 전방 안개등(코너링 기능 포함), 17인치 투톤 알로이 휠 & 215/60R 17 타이어가 적용되며 내장,편의 사양으로는 가죽 스티어링 휠(열선 기능 포함), 더블 트렁크 플로어, 선바이저 조명, 후방 카메라, 전방 경보 시스템, 오토라이팅 헤드램프, 레인센싱 와이퍼가 적용된다.

멀티미디어 사양으로는 7인치 디스플레이 오디오(애플 카플레이, 구글 안드로이드 오토), 뒷좌석 USB, 오토에어컨, 리어 에어벤트가 적용되며 안전 사양으로는 차선이탈 경보 시스템, 차선이탈 방지 보조 시스템, 사각지대 경보 시스템이 적용된다.

‘1.3 TCe 260 RE’ 트림에서 선택할 수 있는 옵션은 다음과 같다. 시그니처 패키지 2(163만 원)를 선택하면 EASY CONNECT 9.3인치 내비게이션+10.25인치 TFT 클러스터+Multi-Sense(3모드)+앰비언트 라이트+LED 룸램프+주차 조향 보조시스템(EPA)+측방 경보시스템+오토홀드+후방 교차충돌 경보시스템(RCTA)+스마트폰 무선 충전 시스템이 적용된다.

블랙 가죽시트 패키지는 1과 3으로 나누어져 있는데 패키지 1(72만 원) 선택시 블랙 가죽시트+운전석 6WAY 파워시트+뒷좌석 열선시트가 적용된다. 패키지 3(106만 원) 선택시 블랙 가죽시트+운전석 6WAY 파워시트+앞좌석 통풍시트+뒷좌석 열선시트+Multi-Sence+앰비언트 라이트+LED 룸램프+주차조향 보조시스템+측방 경보 시스템+오토홀드가 적용된다. 패키지 3은 시그니처 패키지 2와 중복으로 선택할 수 없다.

이외에 18인치 투톤 알로이 휠(39만 원)과 선루프(58만 원), 하이패스/전자식 룸미러(24만 원),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오토매틱 하이빔(48만 원)을 선택할 수 있다.

2,532만 원부터 시작하는 XM3의 가장 최상위 트림은 ‘RE 시그니처’를 선택하면 추가되는 사양은 다음과 같다. 편의 사양으로는 Multi-Sense, 컬러 가변형 앰비언트 라이트, LED 룸램프, 하이패스/전자식 룸미러, 스마트폰 무선 충전시스템, 오토홀드, 주차 조향보조시스템(EPA), 360’ 주차 보조 시스템, 후방 교차충돌 경보 시스템이 적용된다.

외관 사양으로는 18인치 투톤 알로이 휠, 215/55 R18 타이어, LED PURE VISION 헤드램프(라이트 시그니처 포함)가 적용되며 내장 사양으로는 운전석 6WAY 파워시트, 10.25 TFT 클러스터가, 멀티미디어 사양으로는 EAST CONNECT 9.3 인치 내비게이션이 적용된다. 최상위 등급에 추가할 수 있는 옵션은 선루프와 블랙가죽 시트 패키지, BOSE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오토매틱 하이빔이 있다.

XM3 는 최고사양이
3천만 원을 넘지 않았다
마지막으로 실구매 가격을 살펴본다. ‘XM3 1.6 가솔린 GTe’ 모델의 최저 기본 가격은 1,719만 원, 최고 기본 가격은 2,140만 원이다. 모든 트림을 고려했을 때 최대 옵션 비용은 193만 원이 발생한다. 최하위 트림에서 발생하는 취득세는 118만 3,760원, 최상위 트림에 옵션까지 모두 더했을 때 발생하는 취득세는 158만 6,970원이다. 이들을 모두 더했을 때 ‘XM3 1.6 가솔린 GTe’의 최저 실구매 가격은 1,837만 3,760원, 최고 실구매 가격은 2,483만 6,970원이 된다.

‘XM3 1.3 가솔린 TCe 260’ 모델의 최저 기본 가격은 2,083만 원, 최고 기본 가격은 2,532만 원이다. 모든 트림을 고려했을 때 최대 옵션 비용은 419만 원이 발생한다. 최하위 트림에서 발생하는 취득세는 142만 6,050원, 최상위 트림에 옵션까지 모두 더했을 때 발생하는 취득세는 188만 5,190원이다. 이들을 모두 더했을 때 ‘XM3 1.3 가솔린 TCe 260’의 최저 실구매 가격은 2,225만 6,050원, 최고 실구매 가격은 2,961만 5,190원이 된다.

라이벌인 셀토스와 트레일블레이저는 어느정도 였을까. 공정한 비교를 위해 두 차량도 2WD 가솔린 모델 가격으로 비교하였다. ‘셀토스 1.6 가솔린’ 모델의 최저 기본 가격은 1,882만 원, 최고 기본 가격은 2,384만 원이다. 모든 트림을 고려했을 때 최대 옵션 비용은 510만 원이 발생한다.

최하위 트림에서 발생하는 취득세는 129만 2,280원, 최상위 트림에 옵션까지 모두 더했을 때 발생하는 취득세는 193만 2,320원이다. 이들을 모두 더했을 때 ‘셀토스 1.6 가솔린’의 최저 실구매 가격은 2,011만 2,280원, 최고 실구매 가격은 3,037만 2,320원이 된다.

트레일블레이저는 1.2와 1.3 가솔린 터보로 나뉘며 최저사양은 1.2 기본사양. 최고사양은 1.3 풀옵션으 가격이다. ‘트레일블레이저’ 모델의 최저 기본 가격은 1,910만 원, 최고 기본 가격은 2,509만 원이다. 모든 트림을 고려했을 때 최대 옵션 비용은 419만 원이 발생한다.

최하위 트림에서 발생하는 취득세는 128만 6,320원, 최상위 트림에 옵션까지 모두 더했을 때 발생하는 취득세는 199만 350원이다. 이들을 모두 더했을 때 ‘트레일블레이저’의 최저 실구매 가격은 2,038만 6,320원, 최고 실구매 가격은 3,188만 350원이 된다. 결국 XM3가 제일 저렴했으며 트레일블레이저가 가장 비쌌다. 오토포스트 실구매 리포트였다.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