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현대차는 기존 팰리세이드의 아쉬움 점을 개선한 연식변경 모델을 출시했다. 새롭게 출시한 캘리그래피 트림은 싼타페 인스퍼레이션처럼 팰리세이드를 고급화한 것이 특징이다. 이외에도 VIP 패키지를 추가한 VIP 트림도 존재하는데 수입 플래그십 세단에서나 볼법한 옵션들이 적용되어 있다.

상품성이 높아진 만큼 가격 또한 인상되었다. 최상위 VIP 트림 풀옵션의 가격은 취등록세를 합해 6천만 원이 넘어 웬만한 수입차만큼 비싸졌다. 오늘 오토포스트 실구매 리포트는 국내에 판매되고 있는 SUV들과 팰리세이드의 가격 비교에 대해 한걸음 더 들어가 본다.

이진웅 기자

3,725만 원~5,878만 원
풀옵션 가격은 6,187만 원
연식변경된 팰리세이드의 가격은 가솔린 익스클루시브 3,497만 원, 프레스티지 4,047만 원, 캘리그래피 4,567만 원, VIP 5,137만 원, 디젤 익스클루시브 3,647만 원, 프레스티지 4,197만 원, 캘리그래피 4,717만 원, VIP 5,287만 원이다.

취등록 세를 합한 실구매 가격은 가솔린 익스클루시브 3,725만 원, 프레스티지 4,310만 원, 캘리그래피 4,862만 원, VIP 5,469만 원, 디젤 익스클루시브 3,884만 원, 프레스티지 4,469만 원, 캘리그래피 5,022만 원, VIP 5,629만 원이다.

익스클루시브는 기존 대비 100만 원, 프레스티지는 기존 대비 85만 원가량 인상되었다. 캘리그래피는 프레스티지보다 500만 원가량 더 비싸졌으며, VIP는 프레스티지보다 1,100만 원가량 더 비싸졌다.

VIP 트림 풀옵션 가격은 가솔린 5,662만 원, 디젤 5,812만 원이며 취등록세를 더한 실구매가는 가솔린 6,027만 원, 디젤 6,187만 원이다. 즉 실구매가 전체 범위는 3,725만 원~6,187만 원으로 상당히 넓은 편이다.

쉐보레 트래버스와
팰리세이드의 가격 비교
트래버스는 가솔린 모델밖에 없기 때문에 가솔린 기준으로 비교해보았다. 트래버스의 실구매가는 4,735만 원~5,809만 원이다. 최소 가격은 트래버스가 약 1,000만 원 정도 더 비싸며, 풀옵션 가격은 트래버스가 약 200만 원 정도 더 저렴하다.

트래버스는 차체 크기가 매우 커 실내 공간이 여유롭다는 장점이 있으며, 팰리세이드는 트래버스보다 기본 가격이 저렴하고 상위 모델은 트래버스보다 더 고급스럽다는 장점이 있다. 그렇기 때문에 큰 크기를 원한다면 트래버스, 합리적인 구매 또는 고급 모델을 원한다면 팰리세이드가 좋은 선택이 될 것이다.

기아 모하비와
팰리세이드의 가격 비교
트래버스와는 반대로 모하비는 디젤 모델밖에 없기 때문에 디젤 기준으로 비교해보았다. 모하비의 실구매가는 4,980만 원~6,158만 원으로 최소 가격은 모하비가 약 1,100만 원 더 비싸고, 풀옵션 가격은 거의 비슷하다.

모하비는 국내 유일의 3.0리터 프레임 보디 SUV라는 특징이 있으며, 팰리세이드는 모하비보다 저렴한 기본 가격, 고급스러운 2열을 선택할 수 있다는 특징이 있다. 그렇기 때문에 V6 3.0 디젤의 넉넉한 출력과 프레임 타입의 정통 SUV를 원한다면 모하비를, 합리적인 구매 또는 고급스러운 2열을 원한다면 팰리세이드가 좋은 선택이 될 것이다.

제네시스 GV80과
팰리세이드의 가격 비교
GV80은 앞의 두 모델과는 달리 가솔린과 디젤 모두 존재한다. 팰리세이드의 풀옵션 가격은 가솔린 6,027만 원 디젤 6,187만 원이다. GV80 디젤 모델은 실구매가 6,862만 원부터 시작되기 때문에 부담이 되겠지만 2.5 가솔린은 6,436만 원부터 시작해 250~400만 원을 더 투자해 충분히 노려볼만하다. 물론 옵션을 선택하게 되면 가격이 훅훅 뛰기 때문에 기본 모델에서 만족해야 한다.

대중 모델의 풀옵션 VS 프리미엄 모델의 기본 옵션 사이에서 고민하는 사람이 많아질 것으로 보인다. 참고로 GV80은 기본 모델이라도 옵션이 충분히 갖춰져 있다. 단 GV80 기본형은 5인승이기 때문에 7인승을 원한다면 100만 원을 더 투자해야 한다.

포드 익스플로러와
팰리세이드의 가격 비교
익스플로러의 실구매가는 6,110만 원으로 팰리세이드 가솔린 풀옵션과 디젤 풀옵션 사이에 위치해 있다. 팰리세이드 풀옵션 가격으로 전 세계적으로 명성이 높은 수입 SUV를 구매할 수 있다.

다만 옵션 구성은 팰리세이드가 더 좋기 때문에 옵션을 중시하는 사람이라면 팰리세이드 풀옵션이 더 좋은 선택이다. 국내에 판매하는 익스플로러 리미티드 트림은 미국에서 중간 트림에 해당되기 때문에 팰리세이드에 비해 옵션 구성이 부족할 수밖에 없다.

지프 랭글러와
팰리세이드의 가격 비교
지프 랭글러의 실구매가 범위는 4,947만 원~6,548만 원이다. 팰리세이드 상위 트림~풀옵션 가격과 겹친다. 오프로드나 캠핑 등 레저를 자주 즐기는 사람이라면 충분히 고려해볼 만하다.

팰리세이드를 살 돈으로 2도어 모델은 모두 구입할 수 있으며, 4도어 모델은 스포츠, 루비콘을 구입할 수 있다. 오버랜드와 루비콘 파워 탑은 비용을 조금 더 투자해야 한다.

팰리세이드 풀옵션 가격으로
구입 가능한 수입 SUV들
이외에 팰리세이드 풀옵션 가격으로 노려볼만한 SUV들이 몇 가지 더 있다. 차급과는 상관없이 가격만으로 뽑은 리스트들이다. 랜드로버 디스커버리 스포츠는 실구매가 6,120만 원부터, 링컨 코세어는 6,027만 원부터, 링컨 노틸러스는 6,408만 원부터, 지프 그랜드 체로키는 5,651만 원부터, BMW X3는 6,290만 원, 아우디 Q5는 6,388만 원부터 구입할 수 있다.

하위 트림은 팰리세이드가 압도적으로 저렴하지만 최상위 트림으로 올라오게 되면 다른 선택지가 상당히 많다. 물론 옵션은 팰리세이드가 앞서는 경우가 많지만 그만큼 팰리세이드가 많이 비싸졌다는 것을 의미한다. 오토포스트 실구매가 리포트였다.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