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자동차 그랜저 페이스리프트 모델 정식 출시가 얼마 남지 않은 가운데 새로운 정보가 유출되었다. 자동차 커뮤니티 사이트를 통해 유출된 것은 다름 아닌 세일즈 포인트 자료였다. 여기에는 외관 및 실내 세부 정보뿐 아니라 옵션 비교표까지 포함되어 있었다.

옵션 비교표에는 ‘K7’에는 없고, ‘그랜저’에는 있는 사양이 표시되어 있었다. 적나라하게 비교해둔 덕에 명확히 차이를 알 수 있었고, 다시 한번 “기아차는 베타테스터”논란이 생각나게 해주었다. 오늘 오토포스트 이슈플러스는 그랜저 페이스리프트 모델이 적용하는 세부 옵션, 그리고 새로운 파워트레인 정보에 한 걸음 더 들어가 본다.

오토포스트 디지털 뉴스팀

(사진=보배드림 ‘다듬이’님)

1. 외관 사양
마름모 패턴의 이름
“파라메트릭 쥬얼 패턴”
우선 외관 사양이다. ‘마름모랜저’라는 별명을 탄생시켜준 새로운 마름모 패턴은 ‘파라메트릭 쥬얼 패턴’이라 부른다. 현대차 세일즈 포인트 자료에 따르면 프런트 그릴을 ‘파나메트릭 쥬얼 패턴 라디에이터 그릴’이라 부른다.

티저 영상과 이미지에서도 확인할 수 있었듯 헤드램프에는 LED가 적용되며, 마름모 패턴으로 빛나던 주간주행등의 이름은 ‘히든 라이팅 DRL’이다. 이와 더불어 휠베이스는 현행 모델 대비 40mm 늘어났고, 지금껏 알려져 왔던 것과 다르게 쿼드 머플러가 아닌 듀얼 머플러가 적용된다. “리얼”이라고 강조한 것을 보아 이른 바 ‘수도꼭지’ 머플러가 적용되는 ‘K7’과는 다르다는 것을 표현한 것으로 보인다.

(사진=보배드림 ‘다듬이’님)

2. 실내 사양
12.3인치 디스플레이, 클러스터
앰비언트 무드램프, 버튼 기어 등
그간 알려져 왔듯 디지털 계기판과 센터 디스플레이 크기가 12.3인치라는 것을 이번 자료를 통해 더욱 명확히 확인할 수 있었다. 이와 더불어 실내에는 메르세데스 벤츠, BMW처럼 앰비언트 무드램프가 적용되고, 전자식 변속 버튼과 스마트폰 무선 충전 시스템이 적용된다는 것도 알 수 있다.

최근 공개된 공식 사진 정보를 덧붙이자면 그랜저 페이스리프트 실내에는 새로운 디스플레이가 적용된다. 상단 ‘고래밥’ 플로팅 타입 디스플레이 아래에 별도의 디스플레이 하나가 추가로 적용된다. 상단 디스플레이는 미디어 장치를 위해 존재한다면, 하단 디스플레이는 공조장치 컨트롤을 위해 존재한다.

사진을 통해 알 수 있듯 하단 디스플레이를 통해 바람 세기, 바람 위치, 스티어링 휠 열선, 공기 청정 기능, 에어컨 등을 설정할 수 있다. 이 외에 오토 에어컨, 온도 조절, 공조장치 끄기, 앞 유리 김 서림 제거, 외부 공기 차단, 운전석과 조수석 공조 동기화, 뒷유리 열선 버튼 등은 디스플레이 양옆 물리 버튼으로 빠졌다.

(사진=보배드림 ‘다듬이’님)

3. 완전히 공개된 파워트레인
K7 최상위 모델은 3.0
그랜저 최상위 모델은 3.3
파워트레인 정보도 완전히 공개되었다. 주력 모델은 2.5리터 가솔린 엔진과 자동 8단 변속기를 장착한다. 기존 모델은 2.4리터 가솔린 엔진과 6단 자동변속기를 장착했다. 이 엔진은 198마력, 25.3kg.m 토크를 내며, 공인 복합 연비는 17인치 타이어를 기준으로 11.9km/L를 기록한다. 자료에 따르면 현행 그랜저 대비 약 6% 개선된 것이라 한다.

K7과 다르게 최상위 모델은 3.0 가솔린이 아닌 3.3 가솔린 엔진을 장착한다. 290마력, 35.0kg.m 토크를 낸다. K7의 3.0 가솔린 모델은 266마력, 31.4kg.m 토크를 낸다. K7과 더욱 명확하게 차이를 두려 한 것으로 보인다. 시간차를 두고 출시 예정인 하이브리드 모델은 시스템 총 출력으로 200마력, 21.0kg.m 토크를 낸다. 액티브 에어 플랩과 에어로 휠이 장착된다는 것도 자료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와 더불어 랙구동형 전동식 파워스티어링(R-MDPS)가 적용되는데, 모델별 혹은 트림별로 달리 적용되는지는 아직 알 수 없다.

(사진=보배드림 ‘다듬이’님)

4. 새로운 외관 색상 두 종류
실내는 세 종류 신규 추가
외관 색상으로는 미드나잇 블랙, 화이트 크림, 쉬머링 실버, 햄턴 그레이, 녹턴 그레이, 옥스포드 블루가 제공된다. 여기에 현행 모델에는 없는 블랙 포레스트와 글로윙 실버 색상이 추가되어 총 8가지 색상이 운영된다.

실내 색상으로는 블랙 원톤과 브라운 원톤, 그리고 현행 모델에는 없는 네이비 원톤, 베이지, 카키 원톤이 추가되어 총 5가지 조합으로 운영된다. 트림에 따라 실내 색상은 달리 적용된다. 그중에서도 베이지와 카키 원톤 컬러는 최상위 ‘캘리그래피’ 트림에서만 기본으로 선택 가능하다.

(사진=보배드림 ‘다듬이’님)

5. 새롭게 추가된 상위 트림
산타페로 치면 인스퍼레이션
페이스리프트를 통해 최상위 트림이 추가된다. 싼타페로 치면 ‘인스퍼레이션’과 비슷하다. 이번에 새로 추가되는 최상위 트림의 이름은 ‘캘리그래피’다. 외관뿐 아니라 실내 내장재에서도 차이를 보인다.

(사진=보배드림 ‘다듬이’님)

우선 전면부에는 하단 그릴과 범퍼 양쪽 공기흡입구에 반광크롬이 적용된다. 기본 모델은 다크 메탈 컬러를 적용하여 캘리그래피 트림과 차이를 보인다. 후면부에서도 차이가 크다. 하단 스키드 플레이트에 캘리그래피 트림은 반광 크롬을 적용하고, 기본 모델은 유광 크롬을 적용한다. 그리고 티저 사진과 영상에서 보았던 쿼드 머플러 팁은 캘리그래피 트림 전용 디자인으로 장착된다.

측면에서도 기본 모델과 차이를 보인다. 도어 주변부에는 반광 크롬 DLO 몰딩이 적용된다. 기본 모델은 여기에 유광 크롬이 적용된다. 또한 티저 영상과 사진으로 보았던 휠도 캘리그래피 전용 디자인으로 적용되는 것으로 확인된다. 스퍼터링 알로이 휠이며, 크기는 19인치다. 사이드 실에도 반광 크롬이 적용된다. 기본 모델은 여기에 유광 크롬을 적용한다.

(사진=보배드림 ‘다듬이’님)

K7 F/L에는 없는
세 가지 새로운 사양
‘스마트센스’ 구성에서도 K7과 차이를 보인다. 우선 K7의 스마트센스 구성을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 주행 안전 사양으로 전방 충돌 방지 보조, 후측방 충돌 방지 보조, 운전자 주의 경고, 차로 이탈 방지 보조, 후측방 모니터를 적용한다. 주행 편의 사양으로는 고속도로 주행 보조, 차로 유지 보조, 내비게이션 기반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곡선로 포함)을 적용하며, 주차 편의 사양으로는 후방 교차 충돌 방지 보조, 서라운드 뷰 모니터, 후방 주차 충돌 방지 보조 기능을 지원한다.

그랜저에는 K7에 포함되는 사양과 더불어 교차로 대항차 전방 충돌 방지 보조, 안전 하차 보조, 원격 스마트 주차 보조 기능이 추가된다. 기존 그랜저와 비교했을 때는 8가지 기능이 추가된 것이며, K7 프리미어와 비교하면 3가지 기능을 더 지원하는 것이다. 오토포스트 이슈플러스였다.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