떠오르는 수소차 시장
업계 1위는 현대 넥쏘
모 연구원의 기술 유출

자동차 업계의 블루오션으로 꼽히는 ‘수소차’ 시장이 뜨거워질 전망이다. 지난달 EU는 2027년까지 유럽 주요 간선도로에 100km마다 수소충전소 설치를 의무화하는 법안을 의결했다. 해당 법안이 통과되면 현재 약 150개인 EU 가입국 내 수소 충전소가 최대 1,500개 이상 늘어날 것으로 업계는 보고 있다.

인프라 확충 소식에 글로벌 자동차 업계는 특허 출원 등을 통해 수소차 시장 진출을 준비하고 있는데, 현재 시장을 선점하고 있는 모델은 다름 아닌 현대 넥쏘이다. 올해 3분기까지 전 세계 수소차 판매량 14,400대 중 넥쏘는 8,449대를 기록하며 58.7%의 점유율을 차지했다. 그런데 최근, 한 퇴직 연구원이 넥쏘의 핵심기술을 빼돌린 사실이 밝혀졌다.

김현일 기자

사진 출처 = “한스경제”
사진 출처 = “디지털머니”

핵심부품 이직 카드로
견본은 즉시 유출됐다

현대자동차 수소연료전지 분야에서 연구를 맡던 A씨가, 정년퇴임을 앞두고 핵심부품 견본을 빼돌렸다가 적발됐다. A씨는 2020년, 총 6개의 GDL(Gas Diffusion Layer) 견본을 몰래 가지고 나와 글로벌 자동차 부품업체에 넘겼고, 이를 통해 이직 조건을 협상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GDL은 수소연료전지의 핵심부품으로, 연료전지 단가의 약 20%를 차지하며 현대차는 수년간 공동개발을 통해 지난 2020년 어렵게 국산화에 성공했다. A씨가 GDL 견본을 전달한 회사는 현대차의 1차 협력업체이기도 하지만 GDL 분야 세계 4위권인 미국 업체의 국내 총판을 맡고 있으며, 견본을 넘겨받자마자 이를 미국 업체로 유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 출처 = “로이터”

“어차피 솜방망이”
네티즌들의 반응은

A씨가 9월에 넘긴 견본에는 현대차가 내구성 강화를 위해 업계 최초로 첨가한 금속 물질이 적용되었는데, 최근 미국 업체의 GDL에서 해당 물질이 사용된 정황이 확인됐다. 견본뿐만 아니라 GDL 사양 비교표, 첨가물 함량 정보까지 빼낸 A씨를 검찰은 산업기술 유출·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 등의 혐의로 불구속기소 했다. 더불어, 이를 건네받아 미국 업체로 유출한 담당자와 임직원 2명을 부정경쟁방지법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겼다.

한편, 이 같은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국외로 추방해라”, “돈에 미쳤나”, “퇴직금이고 뭐고 죄다 압류해라”, “현대차 연구원이면 경제적 여유도 있었겠구먼…”, “현대판 매국노네”, “처벌이 약하니 욕심부리지”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이 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2
+1
1
+1
2
+1
34
+1
1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

30

  1. 국회의원들이정치쑈에만매달리지말고,미국처럼국익에반하는행동하는자들은국가보안법을적용해엄벌할수있는법을만들어야지맨날지들쳐먹구지들권력잡는데에만쓰이는법안만드느라눈이시뻘게져놓구지랄들이니정작필요한민생은나몰라라하는것이다~나라의근간을흔들게하는자들은두번다시뿌리내리지못하게몇십년이상의형에처하고,그것으로이득을취한것도국고로환수시켜엄벌에처해시범이되게해야한다.

  2. 결국은 처벌이 만만하니 저러는거다.
    혼자 쳐먹고 살면 얼마나 쳐먹는다고
    나라의 국부를 유출하냐?
    진짜 추방만이 답이고 모든사유재산도
    압류해라

  3. 이게 국내 대기업 R&D 직군의 현실이다.
    정년도 되기전에 회사에서 버려지고 소득은 없어지고 그러면 살아갈 방법이 뭐가 있나?
    도둑이네 매국노네 하지마라 노예놈들아 충분한 기술과 지식을 가진 관리직을 노조 보호 못받는다고 헌신짝처럼 내다버리는 현실에서는 개인의 삶을 위해 어쩔수 없는 선택이다. 기업이 그렇게 중요하니? ㅋㅋㅋ
    삼성은 못잡아먹어 안달이더니 현대는 지켜줘야 하나? 지들 일 아니라고 막 배설해대는 더러운 놈들

댓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