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출나진 않지만 무난해
현대 베뉴 플럭스
정말 사도 괜찮을까?

(사진 = 네이버 남차카페 ‘김진선’님 제보)

특출난 것은 없지만, 어느 한구석 모난 부분이 없는 자동차. 이 조건을 갖춘 차를 찾는 것이 생각보다 쉽지 않다. 특히 예산이 많지 않은 사회 초년생들이라면 대부분 중고차에서 이런 차를 찾을 것인데, 합리적인 가격에 신차로도 꽤 괜찮은 자동차를 살 수 있다.

오늘 소개할 베뉴 플럭스 트림이 그렇다. 캐스퍼는 경차라서 좀 그렇고, 소형 SUV나 준중형 SUV는 첫차로 너무 커서 부담이 되는 소비자들에겐 베뉴 플럭스 트림을 추천할 만하다. 오늘은 베뉴 플럭스 트림의 실물을 살펴보며 상품성을 확인해 보자.

박준영 편집장

(사진 = 네이버 남차카페 ‘김진선’님 제보)
(사진 = 네이버 남차카페 ‘김진선’님 제보)

2,395만 원부터 시작
선택 옵션은 단 39만 원
선루프 OR 투톤 루프

23년식 베뉴는 2,130만 원짜리 프리미엄과 2,395만 원짜리 플럭스 트림 2가지로 구분되어 있다. 경차 캐스퍼가 옵션을 넣으면 2,000만 원을 넘어가는 시대에 나름 합리적인 가격이라고 할 수 있겠다. 가성비가 좋은 프리미엄을 선택하는 것도 나쁘지 않지만, 전방 충돌 방지 보조와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17인치 알로이 휠, 루프랙, 인조가죽 내장, 디지털키 2가 모두 적용되는 플럭스를 선택하는 것을 더 추천한다.

가끔은 너무 많은 선택지가 존재해 머리 아프게 고민하는 것보다, 이렇게 간결하게 선택이 가능한 것이 더 좋을 때가 있다. 2,395만 원에 풀옵션 베뉴를 가진다는 것, 꽤 합리적인 선택 아닐까?

(사진 = 네이버 남차카페 ‘김진선’님 제보)
(사진 = 네이버 남차카페 ‘김진선’님 제보)

다른 것 제외한 가격만 놓고 보면
꽤 괜찮은 구성

물론, 해외에는 페이스리프트 모델이 출시되었기 때문에, 현재 판매하는 23년형 모델의 매력이 떨어져 보일 수도 있다. 그러나 아직 국내에는 페이스리프트 모델 출시 계획이 전혀 없기 때문에 마땅한 다른 선택지가 없는 상황. 애초에 국내 판매량이 높은 모델이 아니라 모델 업그레이드도 느린 느낌이다.

외관은 17인치 휠과 LED 리어 램프, FLUX 전용 라디에이터 그릴이 적용되었기 때문에 소위 말하는 ‘깡통스러운’ 느낌이 없다. 괜찮은 가격에 풀옵션 소형 SUV, 생각보다 괜찮지 않은가? 거기에 베뉴는 출고 대기 기간도 다른 차 대비 짧은 편이다.

(사진 = 네이버 남차카페 ‘김진선’님 제보)
(사진 = 네이버 남차카페 ‘김진선’님 제보)

어쩔 수 없는 고민
돈을 더 쓸 수 있다면…

물론, 그러나 현실은 냉정한 법. 많은 사람들은 2,395만 원짜리 베뉴보단 돈을 더 써서 2천만 원 후반대 소형 SUV를 구매한다. 하지만 소위 말하는 ‘그돈씨’ 공식을 적용하면 내가 살 수 있는 차를 고르는 게 너무 어려워지기 때문에 나의 예산에 맞는 차를 애초에 정해놓고 그 범위를 벗어나지 않는 것이 현명하다.

그런 관점에서 바라보면 베뉴 플럭스 트림은 충분히 매력 있는 상품이라고 생각한다. 탄탄한 옵션, 다부진 외모, 괜찮은 수납공간까지. 차가 작기 때문에 운전과 주차도 편하고 무엇보다 차가 빨리 출고된다. 사실 마지막 하나만으로도 요즘 상황에선 되게 매력이 상승한다고 할 수 있겠다.

이 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