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요즘 열일하네.. 마침내 그 모습 드러낸 ‘신형 5시리즈’, 이렇게까지 달라졌다고?

0
3341

박 터지는 수입차 시장
5시리즈 신형 공개됐다
얼마나 달라졌을까?

BMW 신형 5시리즈 / 사진 출처 = ‘Bimmer Today’

BMW 5시리즈는 브랜드 내에서 최고의 인기를 구가하는 것은 물론 메르세데스-벤츠 E 클래스와 함께 한국 수입차 판매량 1~2위를 다투는 베스트셀러다. 지난달 벤츠가 E 클래스 풀체인지 모델을 공개한 데 이어 BMW도 차세대 5시리즈를 선보여 화제다.

8세대로 돌아온 신형 5시리즈는 지난 1972년 시작된 5시리즈 역사상 최초로 순수 전기 모델인 i5가 추가됐다. 환골탈태한 디자인과 상위 모델이 부럽지 않은 첨단 사양으로 중무장해 소비자들의 기대를 키운다.

이정현 기자

BMW 신형 5시리즈
사진 출처 = ‘Bimmer Today’

전반적으로 커진 덩치
그릴은 다행히 가로형

신형 5시리즈는 기존 모델 대비 전장 97mm, 전폭 32mm, 전고 36mm 증가했으며 휠베이스도 20mm 늘어 전반적으로 커진 차체와 실내 공간을 확보했다. 키드니 그릴은 ‘뉴트리아 룩’으로 불리는 세로형 그릴을 적용하는 대신 기존 디자인을 보다 미래지향적으로 다듬는 방향을 택했다. 여기에 7시리즈에 먼저 적용된 바 있는 라디에이터 그릴 조명 ‘아이코닉 글로우‘가 추가돼 더욱 고급스러운 전면부를 완성한다.

측면부는 검은색으로 마감된 사이드 스커트와 두 개의 강렬한 캐릭터 라인이 역동감을 강조한다. BMW 세단 C 필러의 디자인 특징인 ‘호프마이스터 킨크‘에는 숫자 ‘5’가 양각으로 적용됐으며 평면을 강조한 테일램프는 L자 모양의 크롬 스트립이 포인트를 더한다.

사진 출처 = ‘Bimmer Today’
사진 출처 = ‘Bimmer Today’

최신 실내 양식 적용
풍족한 기본 사양 구성

신형 5시리즈의 실내에는 5시리즈 중 최초로 비건 가죽이 적용됐다. 3가지 색상으로 제공되는 베간자(Veganza) 시트가 기본이며, BMW 인디비주얼 메리노 가죽이 옵션으로 제공된다. 대시보드에는 12.3인치 디지털 클러스터와 14.9인치 센터 디스플레이로 구성된 커브드 디스플레이가 탑재됐다. 물리 버튼을 최소화한 센터 콘솔에는 토글스위치형 기어 셀렉터가 자리 잡았다.

레벨 2 수준의 반자율 주행 기능을 포함한 BMW 드라이빙 어시스턴트 프로페셔널과 자동 주차 기능 및 3D 서라운드 뷰를 포함한 BMW 파킹 어시스턴트 플러스가 전 트림 기본 사양이다. 차량 밖에서 스마트폰으로 원격 주차할 수 있는 파킹 어시스턴트 프로페셔널 기능을 옵션으로 추가할 수도 있다. BMW 최신 운영체제인 ‘오퍼레이팅 시스템 8.5’는 보다 빠르고 직관적인 조작을 지원하며, 차량 내 게임 및 유튜브 등 각종 미디어 시청도 가능하다.

BMW i5 M60 x드라이브
BMW i5 e드라이브 40 / 사진 출처 = ‘Bimmer Today’

전기차가 최상위 모델
오는 10월 출시 예정

신형 5시리즈는 순수 내연기관 및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순수 전기 등 다양한 파워트레인 구성을 갖췄다. 특히 i5 M60 x드라이브는 전체 라인업 중 가장 강력한 성능을 자랑하는 최상위 모델로, 합산 최고 출력 601마력, 최대 토크 83.6kg.m를 발휘하는 듀얼 모터가 탑재됐다. 0-100km/h 가속 시간은 단 3.8초로 기존 M5와도 견줄 수준이다. 후륜구동 싱글 모터 사양인 i5 e드라이브 40은 340마력, 43.8kg.m를 내며 0-100km/h 가속에 6초가 소요된다. WLTP 기준 1회 충전 주행 가능 거리는 각각 516, 582km다.

i5는 최대 205kW의 고속 충전을 지원해 10분 동안 최대 156km의 주행 가능 거리를 확보할 수 있으며, 출력과 속도를 제한하고 편의 기능을 비활성화하는 맥스 레인지 기능 사용 시 주행 가능 거리를 최대 25km까지 늘릴 수도 있다. 신형 5시리즈 내연기관 모델은 모두 48v 마일드 하이브리드 기술이 적용된다. 520i는 최고 출력 208마력, 520d는 197마력을 발휘한다. 신형 5시리즈는 오는 10월 한국을 포함한 글로벌 시장에서 공식 출시되며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은 추후 공개된다.

이 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2
+1
0
+1
0
+1
0

댓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