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현지 언론의 분석
예상외로 인기라는
제네시스 쿠페의 장단점

버터플라이 도어를 장착한 제네시스 쿠페 / 인터넷 커뮤니티

미국의 자동차 언론 ‘HotCars’에서 게재한 ‘우리가 현대 제네시스 쿠페를 사랑하는 8가지 이유’라는 기사에서는 제네시스 쿠페의 장점 8가지와 단점 2가지를 꼽았다. 실제로 미국에서는 젊은 제네시스 쿠페 마니아층이 형성되었다고 전해지는데, 그들이 말하는 장단점은 무엇일까?

첫 번째 이유는 직관적인 디자인이다. 기자는 제네시스 쿠페의 전체적인 디자인을 칭찬했는데, 특히 현대차의 느낌을 살리면서도 곡선을 잘 살린 매끄러운 바디라인이 독보적이며 한국 특유의 밋밋함에서 벗어나 강한 개성을 갖고 있다고 주장했다.

미국 현지 제네시스 쿠페 튜닝카

저가형 스포츠카 젠쿱
두 마리 토끼 다 잡아

다음은 저렴한 가격이다. 제네시스 쿠페는 엄연히 스포츠카에 속하는데, 신차 가격은 27,000달러(한화 약 3,500만 원)밖에 되지 않았다. 아무리 엔트리 라인이라 하더라도 경쟁 모델인 닛산 370Z, 인피니티 G37x와 비교되지 않을 만큼 저렴하고, 현지 중고 시장에서는 1만 달러(한화 약 1,300만 원)도 하지 않기 때문에 여전히 좋은 옵션이라고 한다.

이와 함께 제네시스 쿠페의 희귀성을 꼽았는데, ‘저가형’과 ‘스포츠카’라는 두 가지 범주에 모두 속하지만 사람들이 잘 알지 못하는 모델이라 특별함을 준다고 설명했다. 이 이유는 부진한 판매량을 풍자하는 뉘앙스가 강하게 느껴진다.

일본의 제네시스 쿠페 튜닝카 / Avant Garde Wheels

튜닝 마구 해도
엔진이 안 퍼져

또 다른 이유로는 활성화된 애프터 마켓을 꼽았다. 국내에도 튜닝을 거치지 않은 제네시스 쿠페가 더 희귀할 정도인데, 미국과 일본을 중심으로 제네시스 쿠페를 개조해주는 인프라가 꽤 있다고 한다. 실제로, 화려하게 개조된 제네시스 쿠페의 사진은 해외 인스타그램 게시물에서 쉽게 찾아볼 수 있다.

더불어 엔진도 장점 리스트에 속했다. 현대 세타 엔진과 람다 엔진이 탑재된 두 트림은 강력한 편에 속하지는 않지만, 충분히 즐거운 주행감을 선사한다고 한다. 이에 더해, 튜닝이 활성화된 모델이지만 엔진이 망가졌다는 차주를 본 적이 없다며 유지비 측면에서 엔진의 내구성을 칭찬했다.

레이싱 경주 중인 제네시스 쿠페 / RacingNation

부드러운 코너링
레이싱 성과까지

일곱 번째 이유는 핸들링이었다. 기자는 제네시스 쿠페의 FR 방식을 칭찬하며 부드러운 코너링을 강조했다. 그런데도 토크와 힘이 적절하므로 초보자가 다루기 쉬운 차량이라고 덧붙이며, 이 때문에 젊은 차주들에게 인기가 많은 차종이라고 설명했다.

마지막 이유는 모터스포츠 가능성을 꼽았다. 미국의 유명 레이싱 선수인 리스 밀렌은 제네시스 쿠페와 벨로스터로 많은 레이싱을 펼쳐 현대차와 인연이 깊다. 덕분에 현지에서 제네시스 쿠페에 관심을 갖는 사람들이 많아졌다.

차량 누수가 잦은 제네시스 쿠페

“이건 비밀인데요”
사면 안 되는 이유까지

한편, 이 기사에서는 제네시스 쿠페를 사면 안 되는 이유도 설명했는데, 아이러니하게도 첫 번째 이유는 주행이 흥미롭지 않다는 점이다. 앞에서 언급했던 부드러운 코너링과 적당한 힘은 초보자에게는 이로울 수 있지만 자동차 마니아에게는 너무 시시해서 펀카로 운용하기에는 부족하다는 것이 이유였다.

두 번째 단점은 거의 모든 제네시스 쿠페 차량이 차체 하부 결함을 갖고 있다는 점이었다. 이는 현지 제네시스 쿠페 차주들이 겪는 고질적인 문제로, 차 안에 고약한 냄새가 나서 하단 매트를 드러내 살펴보면 마감 처리가 미숙한 부분이 더러 있다고 한다.

이 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1
+1
0
+1
1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