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로에 보이는 단속 카메라
운전 지치게 하는 요소인데
이동식 부스는 정말 깡통일까

고속도로나 국도 등에 설치된 다양한 속도위반 단속 카메라는 운전자를 지치게 하는 것 중 하나이다. 물론 규정 속도를 준수해야 하지만, 정체를 뚫고 나가거나 장시간 운전이 이어지는 경우 밟을 수 있을 땐 좀 밟고 싶은 심리가 작용하기 때문이다.

이 때문에, 단속 카메라 앞에서만 속도를 줄이는 ‘캥거루 운전’을 습관처럼 하는 운전자가 많은데, 요즘은 내비게이션이 단속 구간을 미리 알려주기 때문에 이런 주행이 더 만연해 있다. 그렇다면, 흔히 “저건 깡통이야”라며 무시하는 이동식 단속 카메라에는 진짜 카메라가 없을까?

김현일 에디터

카메라가 있는 이동식 단속 카메라 부스
빈 이동식 단속 카메라 부스

실제로 빈 부스가 더 많다
그래도 충분히 효과 있어

이동식 단속 카메라에서 ‘이동식’의 의미는 카메라가 그때그때 위치를 이동하기 때문에 붙은 명칭이다. 즉, 특정 구간에 설치된 다수의 부스 중, 때에 따라 카메라가 있을 수도 있고 없을 수도 있는데, 전국 1,000여 개의 부스 가운데 2~30%에만 카메라가 들어있다고 한다.

이는 부스 설치 비용이 단속카메라 구매 및 유지 비용보다 저렴하기 때문인데, 경찰에 따르면 단속 사실을 알리는 것만으로도 사고 예방 효과가 있다고 한다. 하지만, 단속 부스를 보고 급제동하는 차들 때문에 사고 위험이 오히려 크다는 주장도 있는데, 이동식 단속 카메라의 측정 거리는 1.2km 정도여서 렌즈를 확인하고 급감속해도 전혀 소용이 없다.

고정식 단속 카메라
노면 매립 센서

고정식에도 가짜 있다?
진짜라고 믿는 게 낫다

이동식 단속 카메라뿐만 아니라, 고정식 단속 카메라 역시 가짜가 많다는 속설이 있다. 2000년대 중반에 실제로 가짜 카메라를 설치한 정황이 드러나 운전자를 기만한다는 항의가 빗발친 적이 있었다. 여론이 들끓자 경찰청은 모형 카메라를 모두 철거했고, “요즘도 가짜 카메라 아닌가”라는 생각을 불러일으키는 카메라들이 종종 보이지만 방범용 혹은 정보 수집용 카메라가 아니라면 조심하는 것이 좋다.

고정식 단속 카메라의 작동 원리는 노면에 매립된 두 개의 센서를 통해 2~30m 간격에서의 차량 속도를 측정하는 것이다. 이 때문에 바닥에 센서가 없는 경우 가짜 카메라라고 생각하는 경우가 있는데, 2017년부터는 레이저를 활용하는 방식으로 대대적인 교체가 이루어지고 있으므로 오히려 더 정확한 측정이 가능하다.

구간단속 카메라
암행순찰차 / 동양일보

점점 진화하는 단속 수단
법규 준수가 가장 바람직

카메라가 가짜인지 진짜인지 구별해가며 난폭운전을 일삼는 운전자들을 단속하기 위해 2007년부터 도입된 것이 구간단속이다. 특정 구간의 시작과 끝 지점을 통과하는 시간과 속도를 동시에 측정하는 구간단속 구간에서는 모든 운전자가 정속주행을 할 수밖에 없다.

하지만 종료 지점을 거치지 않고 고속도로를 빠져나가는 차량이나, 종료 지점을 막 통과한 차들은 기다렸다는 듯이 가속을 하는 경우도 있다. 이를 위해 암행순찰차 단속이나 스팟 이동 카메라 단속을 진행, 현장에서 딱지를 끊기 때문에 항상 긴장을 늦춰서는 안 된다. 결국, 나와 타인의 안전을 위해 지정차로, 규정 속도 등 교통 법규를 준수하는 운전 습관이 가장 중요하다.

이 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12
+1
17
+1
17
+1
104
+1
24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

49

  1. 30-50 폐지하라
    전방주시를 하면서 안전운전을 해야 하는데
    속도계만 주시하다보니 사고 발생 높아지고
    상습 정체, 소음, 분진, 유류비증가,
    운전노동시간 2배이상 증가, 사고증가,
    나쁜 법 만든 자들 10배100배 가중 처벌하자
    과속방지턱 철거하라. 기능도 못하고 모든 운전자 척추건강 위협하는 과속장지턱 철거하라.

  2. 모든차량에 도로정규속도
    쎈서개발해달아서 출고하도록해라
    그럼 전국도로에 무인카메라필요없다
    설치예산도 필요없고 가속하고싶어도 못하다

  3. 법규부터 현실적으로 바꾸는게 맞다.
    제한속도 90의 실제 단속을 100부터 한다면, 제한속도를 100으로 바꾸고 1이라도 넘으면 단속해라.
    몇백만 준법 운전자가 100으로 달려도 되는 길을 왜 90으로 달려야 하냐.
    유럽은 130이 최고이고 독일은 무제한 구역도 있다.
    아니면 판매되는 차의 제한속돌 110이상 못 나가게 하든지.

    차는 240까지 달리도록 팔게 해놓고 뭐하는 짓인지…

  4. 1.2KM전방 단속은 솔직히 아니지 않나? 네비도 300미터 전방 얘기하는데 그리고 딱지 날아오는거보면 단속거리 120M 라고 나오던데 … 진실과 사실만을 말하길

  5. 정속주행 이란 단어는 도로교통법에 존재하지않는다. 과속충들아
    최고속도+20km초과시 형사처벌대상이고
    12대중과실로 규정하고 있다.
    100km로 지속주행인차량보다 더 나쁜놈임

  6. 와.이젠 단속카메라가 진짜니 가짜니 이런걸로도 딴지거네 ㅋ 어쨋던.속도 줄이고 사고 덜 나게 하는것 만으로도 충분히 역활을 하는건데 도대체 과속하는.인간들.두둔하는 듯한 기사를 어떻게 받아들여야 하는건지… 고속도로에서.과속하다 카메라 보고.속도 줄이다 사고나면.어쩔거냐는 이야기 할 시간에 과속하지마라고 홍보를 해라 진짜

  7. 감사원은 경찰청? 감사해라 무슨단속카메라가 그리많은지 속도50키로도 무슨근거로설정하는지 차도마이없는 한적한도로에 설치하는이유를? 서민들등골빼묵자는수작아니가 이넘들아 특히 부산금정구노포동뒷길

  8. 누가 도로법 개정해달랬나
    지들 정치빵구난거 세금 걷는 정책에 좋다고 나불거리네 이러니 개돼지 국민이라하지
    니들 월급에 세금 더 떼간다고 하면 지랄떨거면서 무슨 몇분 더일찍가다 10년을가? 30 50 이랑 60 80이랑 차가 종이짝인줄 아나 그걸로 가게
    그랬으면 20세기 사람들은 다죽고 없겠네 그땐 어캐삼
    새벽에 도로텅비었을 때는 전부 지맘대로 가는데 그분들은 어캐 아직 잘 살아있냐
    하루 20분을 손해보면 인당 1년에 5일이란 시간이 날라간다
    정체로 경제손실을 따지면 얼마일거 같냐

  9. 고속도로 지정차로제나 똑바로 단속해라.
    이것만 제대로 되어도 도로환경 많이 개선된다
    이상한 짓거리만 하지말고 지정차로제부터 똑바루지켜라
    독일같은 나라가 왜 교통 강국인지 알아?
    바로 이 지정차로제를 철통같이 지키며 정확하게 운영되기 때문이다.
    우리나란 1차로 정속 지속운전충들 때문에 교로교통이 망했다.

  10. 우리가 보통 1차선.2차선하는데 차가 다니는곳은 차선이 아니라 차로입니다.즉 1차선이 아니고 1차로 라고 해야 합니다.ㅎㅎ(차선은 차로를 구분짖기위해 표시한 선을 차선이라 합니다)

댓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