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년 전 연봉으로 삭감합니다” 보다못한 쌍용차가 결국 작정하고 준비 중인 최후의 통첩

'와신상담’은 춘추시대 고사로부터 유래된 한자성어로, “장작에 누워 쓰디쓴 쓸개를 맛보다”라는 뜻이다. 주로 특정 목표를 이루기 위해 현재의 고난을 참고 견딜 때 사용한다. 쌍용차가 현재...

반도체 대란 때문에 “현대차 초비상”이라고 하는데 유일하게 공감 하나도 안 되는 차

불가항력이란 천재지변이나 자연재해처럼 인간의 힘으로 어쩔 도리가 없는 것을 뜻한다. 최근 차트를 역주행하며 음원 차트 1위를 석권했던 브레이브 걸스가 아이유의 5집 발매와 함께...

“상위 모델이라 그렇다고요!” 아이오닉 주행거리 쉴드 치는 사람을 믿고 걸러도 되는 이유

어떠한 제품의 성능을 비교할 때, 가장 기본적인 전제 조건은 “동일한 상태에서 측정해야 한다”이다. 특히 기계나 전자기기처럼 성능이 상품성의 가장 큰 부분을 차지하는 경우, 스펙...

“괜찮다던 사람들 어디 갔나?” 결국 숫자가 증명해버린 아이오닉이 망할 수밖에 없는 이유

“역대급”, “혁신적인”, “미래적인”. 이는 모두 오늘의 주인공에 종종 붙는 수식어였다. 하지만 요즘 나오는 기사들을 살펴보면 상황이 다르다. “이제 어쩌나”, “눈물짓는”, “속앓이” 등이 아이오닉 5에...

아이오닉하고 비교 계속 당하자 보다 못한 기아가 직접 공개한 생각지도 못한 놀라운 스펙

“아이오닉도 이지경인데 EV는 얼마나 더할지…”, “500km가 가능했으면 아이오닉도 그렇게 나왔을거다”, “기아는 따지고 보면 서자인데 아이오닉보다 더 좋은 거 넣어주겠냐”. 아이오닉5에 대한 기대감이 실망감으로 바뀌자...

“결국 터졌네요” 모두가 나만 아니면 된다며 샀던 현대차에서 발견됐다는 리콜 사태의 전말

이제 현대기아차와 결함은 떼려야 뗄 수 없는 숙명과도 같은 관계가 되어가고 있다. 단순한 품질 문제나 조립 불량 정도의 이슈였다면 이렇게 화제가 되지도 않았을...

“지하주차장에 세우지 마세요” 역대급 굴욕 맛보고 있다는 제네시스의 충격적인 근황

유흥가에 위치한 나이트나 클럽에선 전체적인 분위기를 관리하기 위해 드레스코드가 맞지 않는 손님을 돌려보내기도 한다. 그날의 분위기를 위해 어쩔 수 없는 처사이겠지만, 입장을 거부당한...

“문제 없다더니 결국” 엔진오일 문제 다른 엔진에서도 터지고 있는 현대차 최악의 상황

이 정도면 당장이라도 전수조사에 들어가야 하지 않을까? 현대기아차가 선보이는 신차들에 두루 적용되는 스마트스트림 엔진에서 다양한 문제가 발생하고 있다. 대표적인 2.5 자연흡기 가솔린 엔진은...

“벤츠 같은 차들은 하차감 때문에 타는 거지” 소리한 아저씨들 제대로 역풍 맞기 시작한 이유

동양과 서양의 문화 중, 가장 큰 차이로 꼽히는 것은 서양권 사회에 비해 동아시아권 문화의 사람들은 남의 시선을 지나칠 정도로 의식한다는 점이다. 예로부터 집단 경작이나...

“두 또X이가 만난 결과” 전국 차주들 분노하게 만든 포르쉐 주차 갑질 차주의 정체

사람의 도리를 지키지 못하거나 행동이 흉악한 사람을 일컬어 “인면수심”이라는 말을 쓴다. 사람의 형상을 하고 있지만 마음은 짐승과 같다는 뜻이다. 흔히 자신의 이익을 위해 다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