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피자 빨리 내놓으세요!” 세계 최정상 피자 가게는 이런 차 타고 배달합니다

여러분들이 주문한 피자가 오토바이가 아닌, 전기차를 타고 등장한다면 어떨까? 그 비싼 전기차로 배달이라니, 지독한 망상 아니냐고? 누군가는 그렇게도 생각할 수 있겠다. 하지만 여기, 전기차로 피자 배달을 시작했다는 곳이 나타나 국내 네티즌들 사이 화제가 되는 중이라고 한다. 과연 어떤 피자집이 오토바이가 아닌 전기차로 배달을 시작한 것일까? 함께 알아보도록 하자.

“메기처럼 생겼는데…” 갑자기 잘 팔리기 시작하는 쏘나타, 대체 뭘 보고 사나?

쏘나타 하이브리드는 호불호가 갈리는 외관 디자인에도 불구하고 꾸준한 판매량을 기록 중이다. 경쟁 모델 대비 어떤 메리트가 있는지 확인해 보았다.

“나도 페라리 내 놓으라고!” 관심끌던 유튜버, 결국 이런 만행까지 저질렀다

슈퍼카를 너무나도 갖고 싶었던 나머지 자신의 손으로 슈퍼카를 직접 만든 사례가 알려지며 화제를 모은다. 한 유튜버가 만든 488 GTB를 살펴보자.

“경찰도 못 잡죠” 밤마다 길거리 주차 된 SUV 타이어 바람 빼는 사람들, 대체 왜?

지난 29일 영국 가디언 보도에 따르면 ‘타이어를 없애는 사람들’은 최근 역대 가장 큰 규모의 테러 행위를 감행했다. 단체는 성명을 통해, “28일 새벽 8개국 시민들이 900대 가까운 SUV 차량의 타이어 공기를 뺐다”라고 밝혔다. 전 세계에서 일어난 동시다발적 테러 행위는 뉴욕과 런던, 파리 등 곳곳에서 피해가 보고되었고, 런던과 리즈, 취리히에서만 100대 이상의 자동차가 피해를 본 것으로 알려졌다.

“제발 참아달라”는 요청은 묵살, 자동차 제조사들 ‘이것’까지 없애기 시작했다

요즘은 수동, 자동에 국한되지 않은 다양한 변속기들을 접해볼 수 있다. 내연기관 자동차에 탑재되는 변속기의 종류와 작동 원리 등을 함께 알아보자.

큰 맘 먹고 질렀는데… 그랜저 대기표 뽑은 사람들, 중고차 받게 생겼습니다

지난 24일부터 민주노총 전국공공운수노동조합 화물연대본부(이하 화물연대)가 전국 16곳에서 동시 총파업에 돌입했다. 출정식에서 이봉주 화물연대본부 위원장은 “한 달 내내 하루 12시간 이상을 일하고 겨우 생활비를 가져가는 화물노동자는 더는 죽음과 고통을 연료 삼아 화물차를 움직일 수 없다”라며 “안전운임제만이 화물노동자를 보호할 수 있는 유일한 법제도”라고 강하게 주장했다.

미친 금리로 부담 확 커졌다는 자동차 구매, 설상가상 ‘이것’까지 없어진다?

올해 초만 해도 2%대를 유지하고 있던 자동차 금융 금리. 그러나 최근 수치들을 보면 10% 안팎의 수준까지 도달했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소비자들 입자에선 높아지는 자동차 금융 금리로 인해 신차 구매에 부담감을 느낄 수밖에 없는 상황. 그런데 엎친 데 덮친 격으로 자동차 구매의 ‘이것’까지 사라진다고 해 소비자들의 부담이 더욱 커질 전망이라고 한다. ‘이것’의 정체, 과연 무엇일까?

“3,000원도 없나 보네” 일단 면허부터 뺏어야 한다는 민폐 운전자들

실제로 여러 커뮤니티에서는 불법 주차로 인해 불편함을 느끼는 사람들도 있고, 실제 사고로 이어질 수 있는 상황으로 번질 수 있다. 하지만 일부 네티즌들 불법 주차에 대해 “상황이 그럴 수 있지, 그걸 이해 못 하냐”라는 반응을 보이기도 하는데, 이런 불법주차 문제에 대해 알아보자

빈 살만 ‘Flex’ 규모… 사우디 축구 대표팀 전체 18억 세단 선물 진짜일까?

아르헨티나를 꺾은 사우디아라비아 축구대표팀에 뜨거운 관심이 쏟아지던 지난 25일, 말레이시아 매체 ‘말레이메일’은 보도를 통해 “축구 강국 아르헨티나와의 조별리그 경기에서 승리한 사우디아라비아의 모든 선수는 롤스로이스를 보상으로 받게 된다”라는 소식을 전했다.

“투싼 살 돈으로 수입차 사죠” 가성비로 벌써 6만 대나 팔아치운 SUV, 대박이네!

티구안은 폭스바겐 브랜드가 갖는 탄탄한 기본기에 SUV 차량이 갖는 특유의 실용성, 독일산 수입차임에도 합리적인 가격 경쟁력을 더해 국내 소비자들 사이에서 수입 SUV 시장 강자로 자리매김한 차량이다.

우리 주차장에도 있던데, 벌써 누적 생산량 10만 대 돌파했다는 수입 전기 세단

지난 24일, 스웨덴의 프리미엄 전기차 기업 폴스타가 브랜드 첫 모델인 ‘폴스타2’의 누적 생산량이 10만 대를 넘어섰다고 발표했다. 유럽, 북미, 중국 등 27개 시장에서 판매 중인 폴스타2는 출시 2년 반 만에 10만 대의 성과를 이뤘지만, 올해 5만 대 인도가 예상될 정도로 수요가 왕성하다.

20년 베테랑 탁송 기사도 손발 떨리게 만드는 차, 8억짜리 최신 모델 출시됐다

워낙 비싸고 어마 무시한 모델이라 일반인 기준에선 평생 한번 앉아보기는 할 수 있을지 의문이 생기는 그런 자동차다. 크게 의미가 있을진 모르겠지만, 시리즈 2는 얼마나 바뀌었는지 한번 살펴보자.

“제네시스 안 사고 기다립니다” 한국 회장님들 지갑 들썩이게 만든 신차

츠의 EQS와는 다르게 일반 7시리즈와 크게 다를 것 없는 스타일에 전기모터가 얹어져 있는 차라 더욱 특별하다. 기존 내연기관과 동일한 디자인, 사양을 누리면서 전기차의 이점까지 누릴 수 있다는 뜻이다.

“300km 안 넘으면 안 산다!” 미니 신형 전기차 유출되자 네티즌들 반응

미니의 신형 전기차 에이스맨은 차별화된 디자인으로 미니 마니아들의 가슴에 불을 지폈다. 여기에 최근 에이스맨의 프로토타입이 목격되면서 기대는 배가 되었다. 이에 대해 더 알아보도록 하자.

“장난질 결국 들통났다” 수입차 1위 제조사의 역대급 옵션질에 분노한 소비자들

벤츠가 새로운 구독 서비스를 준비 중인 것으로 알려져 또다시 논란의 불씨가 지펴졌다. 앞으로 미국에서 벤츠 전기차를 사면 최고출력을 사용하기 위해 매월 추가 비용을 지불해야 한다.

“이럴 줄 알았으면 안 샀죠” 전기차 오너들이 차 산걸 가장 후회하는 순간입니다

내연기관 차량보다 무겁고 크기도 커진 전기차들은 유독 기계식 주차장이나 공영 주차장에서 주차가 힘들다고 한다. 그 이유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자

“이거 KN아니야?” 기아 새 로고 선보이자마자 미국인들 사이에서 난리 난 이유

최근 미국에서 기아 자동차의 새 로고가 이슈가 되고 있다고 한다. 많은 미국인이 길에서 기아 자동차의 차를 보면 핸드폰을 꺼내 'KN'이라는 브랜드가 어딘지 검색한다고 한다. 실제 'KN car'의 구글 검색량이 매달 3만 건에 달한다고 한다. 해당 이슈에 대해 더 자세히 알아보도록 하자.

“나 잡아봐라~” 역주행 킥라니 앞에서는 경찰차도 장사 없네!

지난 21일, 유튜브 한문철TV 채널에 ‘전동킥보드 때문에 경찰차를 박았습니다’라는 제목으로 올라온 영상이 화제가 되고 있다. 해당 블랙박스 영상에는 제보 차량이 경찰차의 급정거에 반응하지 못해 후미를 추돌하는 장면이 담겨 있다.

“3천 만 원도 안한다!” 현대차 구매한 사람들 바보 만든 역대급 가성비 전기차

가성비를 추구하는 소비자들 사이에서는 작은 사이즈를 자랑하는 전기차가 인기다. 정부 지원금으로 최대 2천만 원대가격을 가진 차에 대해 알아보자

“제네시스 버렸다” 공식 의전차 아닌 벤츠 이용한 윤석열 대통령 논란

현대차는 이번 행사에 G80 롱휠베이스 전동화 모델 44대를 포함하여 일렉트리파이드 G80 87대, 아이오닉5 262대 등 총 393대의 차량을 지원했다. 그런데, 발리에 도착한 윤석열 대통령 내외가 제네시스가 아닌 벤츠에 몸을 실었다는 점이 알려지며 화제가 되고 있다.
Enable Notifications    OK No thank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