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한국 아빠들이 싼타페 말고 쏘렌토만 사는 이유.. 알고보니 ‘이것’ 때문

한국의 중형 SUV 시장의 두 전통 강호는 현대의 싼타페, 그리고 기아의 쏘렌토일 것이다. 두 모델 중 무엇을 살지 고민하는 아버지들을 위해 비교 컨텐츠를 제작해보았다. 함께 간단하게 비교해보도록 하자.

“이래서 꽁꽁 숨겼구나” 현대차 야심작 싼타페 풀체인지 ‘기어박스’ 포착

최근 테스트카의 실내 일부분이 노출되었다. 사진으로 확인할 수 있듯이 신형 싼타페의 센터 터널 쪽을 보면 물리적인 케이블 방식으로 작동하는 기어 박스가 사라진 것을 확인할 수 있다. 그럼 기어는 어디에 위치하는 걸까?

“연식 변경되면 못 삽니다” 신형 그랜저 최초 출고 고객들만 누릴 수 있는 옵션 등장

현재 현대차는 “그랜저 익스클루시브 프리뷰”라는 행사를 통해 신청자에 한하여 신형 그랜저의 실물을 공개하는 행사를 진행 중에 있다. 그런데 최근, 해당 행사에서 공개된 여러 모델들 중 평범하지 않은 모델이 하나 포함되어 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쏘렌토 시대는 끝.났.다” 사전계약 10만 대 이상 예상되는 역대급 신차

싼타페의 행보는 바람직하다고 볼 수 있겠다. 기존 싼타페는 쏘렌토에게 굴욕적인 패배를 맛보았기 때문에 차라리 이렇게 화끈하게 변하는 것이 판도를 뒤집기 위한 신의 한 수가 될 수 있을 것이다. 출시는 내년 하반기 예정이니 아직은 알려진 정보가 많지 않다.

곱절로 성장했죠, 미국 전기차 시장에서 테슬라 맹추격 중이라는 포드의 라인업

지난달, 포드는 미국 자동차 시장에서 단일 브랜드로 총 1,468,705대의 판매량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해 동월 대비 약 9.8% 줄어든 수치인데, 계약 대기가 밀려 있는 상황이기 때문에 부품 수급난 등 생산 제약을 해소하지 못한 결과로 해석된다.

“이게 왜 한국에?” 디자인 싹 바뀐 신형 텔루라이드 주차장에서 포착됐다

애초에 한국 현지에 맞춤화한 차량이 아니기 때문에 추가로 현지화를 진행해야 하며, 판매를 시작하게 되는 순간 같은 집안 팰리세이드와 수요가 겹치기 때문에 형님 현대차가 이를 쉽게 허락할 리가 없다.

“싫으면 다른 차 사세요” 1년 기다린 고객들에게 아무런 통보 없이 출고 중단한 제조사

국내 판매 중인 럭셔리 전기차들 중 상당한 인기를 자랑하는 포르쉐 타이칸. 현재 출고 대기만 2년가량 소요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런데 오랜 기간 기다려온 예비 오너들의 불만이 갈수록 커지고 있다. 포르쉐 코리아가 타이칸의 출고를 돌연 중단한 것이다.

“다 IRA 덕분이죠” 신형 전기차 인기 폭발해 계약마저 중단한 쉐보레 근황

쉐보레 중형 전기 크로스오버 '블레이저 EV'의 인기가 상당하다. 쉐보레는 최근 블레이저 EV 사전계약을 시작한 지 3개월 만에 초도물량 판매를 마감했다. GM 전기차들은 어떤 경쟁력을 갖췄길래 출시하는 전기차마다 금방 매진되는 걸까?

“쌍용차 초비상 사태” 3년 째 비밀이었던 기아 픽업트럭 위장막 드디어 포착됐다

최근 자동차 커뮤니티인 남차카페에는 믿을 수 없는 모델이 목격되었다. 바로 단종을 앞둔 모하비를 베이스로 한 픽업트럭이 목격된 것이다. 모하비 베이스 답게 거대한 위용을 자랑하는데, 과연 어떻게 된 일일까?

“스타리아가 아니라고?” 동남아에만 판매하는 현대차 국내 포착 됐다

감히 예상컨대 쓸쓸한 판매량을 기록하다 조용히 단종될 것이다. 이 차의 동남아 현지 가격은 2,150만 원부터 시작하며 최고 사양은 3,300만 원 정도인데, 캐스퍼 풀옵션이 2,000만 원을 넘는 시대임을 감안한다면 가성비는 또 좋아 보이기 마련이다.

K5는 잡고 싶은 현대차, ‘단종’ 예상했던 쏘나타 페이스리프트 N라인 포착

휠은 과거 아반떼 AD 스포츠 페이스리프트 모델에 적용했던 것과 상당히 유사한 디자인인데 일명 '바람개비 휠'이 장착되었다. K5에게 자존심을 제대로 구긴 쏘나타의 화려한 부활이 가능할지 지켜보자. K5 역시 페이스리프트를 준비하고 있기 때문에 2023년 중형 세단 시장은 매우 치열할 전망이다.

“혹시 이거도 옵션인가요?” BMW 신형 5시리즈 테스트카 실내에서 발견한 핵심 포인트

최근 공개된 BMW 5시리즈의 고성능 모델인 신형 M5의 위장막 사진이 공개되었다. 이 와중에 내부 인테리어도 유포되었는데, 조수석과 운전석 사이에 운전자 방향으로 배치된 모니터가 네티즌들의 시선을 끌었다. 이것은 과연 무엇일까?

결국 미 법무부까지 범죄 조사 진행, 테슬라 상상도 못했던 사태 터졌다

미국은 매뉴얼에 들어가는 단어와 뉘앙스에도 민감하게 반응하는 경우가 많다. 최근 테슬라가 미국 법무부의 조사를 받은 것 역시 이와 일맥상통한다. 과연 테슬라가 조사받은 이유가 무엇일지 빠르게 알아보도록 하자.

“메기 쏘나타 긴장해야” 자존심 구긴 일본차 브랜드의 역습 시작됐다

최근 11세대 어코드의 스파이샷이 공개되었는데, 디자인상으로도 큰 변화를 겪었으며, 이에 대한 해외 반응도 나름 긍정적이다. 이에 대해서 간단하게 알아보도록 하자.

“차렷, 열중 쉬어” 전국 대규모로 무면허 킥보드 운전자들 단속 시작됐다

전동킥보드 등 개인형 이동장치 관련 사고 우려에 지난해 5월부터 적용된 개정 도로교통법이 현실에 맞지 않는다는 주장이 나오고 있다. KBS의 보도에서는, 무면허 상태로 공유 킥보드를 타던 20대 남성이 처벌이 지나치다고 하소연하기도 했다.

이거 공문서 위조인데…장애인 주차주역 주차해도 ‘처벌’을 안 받습니다

장애인 전용 구역에 주차하기 위해서는 장애인사용자동차표지를 발급받아야 하며, 이를 위·변조하거나 부당하게 사용했을 경우 공문서부정행사죄에 해당하여 2년 이하의 징역이나 500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할 수 있다. 그런데 최근, 기한이 만료된 장애인 주차 표지를 차에 비치하다 적발된 A씨에 대한 대법원 판결이 화제가 되고 있다.

“차는 1억, 인품은 천원” 한 테슬라 차주의 구질구질한 행동 수준 공개됐다

최근 커뮤니티에 저렴한 연료비임에도 불구하고 전기차 충전기가 아닌 구석에 있는 가정용 콘센트를 이용해 전기차를 충전하는 모습이 올라왔다. 이를 본 네티즌들의 반응은 다양한데, 어떤 사연인지 알아보자

“좋은데 또 망하겠네” 르노가 출시한다는 신차소식에 강남대로 술렁이고 있습니다

최근 최근 르노가 자사의 고성능 라인인 알핀을 한국내에서 판매할 예정이라고 한다. 특히 가장 국내 출시가 유력한 모델은 알핀의 A110인 것으로 추정되는데, 이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자.

“할인만 최대 810만 원” 못 팔면 망한다는 수입 전기차, 눈물의 할인 시작했다

최근 신차 시장에서 가장 뜨거운 키워드는 바로 출고 기간이다. 대다수 완성차 업체들이 차량용 반도체 공급난으로 인해 신차 출고에 상당한 영향을 받고 있기 때문이다. 그런데 여기, 출고 기간이 아닌 재고 물량 때문에 골머리를 앓는 업체가 있다고 한다.

“그냥 다 보내줄 게” GM, 포드 디자인 카피 논란에 자존심 싸움 시작됐다

포드 F150 라이트닝과 GMC 시에라 EV다. 포드의 디자이너는 개인 SNS를 통해 공개적으로 "GMC의 디자인 카피"라며 조롱까지 하고 나섰는데 무슨 일이 벌어지고 있는 걸까? 뭘 어떻게 따라 했길래 이런 말이 나오는 건지 살펴보자.
Enable Notifications    OK No thank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