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동 성능에 초점을 맞춘 스포츠 세단으로 명성이 높은 5시리즈는 E클래스와 함께 국내 수입차 시장을 성장시켜온 주역이다. E클래스와는 달리 운동 성능에 초점을 맞춰 운전을 좋아하는 사람들로부터 사랑을 많이 받았다. 현재는 7세대 모델이 국내에 판매 중이다.

최근 5시리즈의 후륜구동 모델과 xDrive 모델의 기본 옵션이 동일해지면서 520d 기본 모델의 가성비가 크게 올랐다. 과연 어떤 옵션들이 포함되었기에 가성비 끝판왕이라고 불릴까? 오늘 오토포스트 이슈플러스는 520d의 옵션에 대해서 한걸음 더 들어가 본다.

520d의 기본 트림
럭셔리 라인 플러스 외장 사양
520d의 기본 트림인 럭셔리 라인 플러스는 6,840만 원부터 시작한다. 기본 트림임에도 불구하고 반자율 주행, 나파가죽 시트, 디지털 계기판, 헤드업 디스플레이 등 국내 소비자가 선호할 만한 편의 사양이 기본으로 많이 적용되어 있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외장 사양은 스마트키를 소지한 사람이 다가오면 조명을 점등해 탑승객을 맞이하는 웰컴 시스템, 플래그십 모델에 적용될법한 소프트 클로즈 기능이 존재한다. 소음 없이 도어를 닫아주며, 덜 닫힌 때는 모터를 이용하여 완전히 닫아준다. 이외에 하이빔 어시스트가 포함된 어댑티브 LED 헤드라이트, LED 안개등, 전동 트렁크, 선루프가 포함되어 있다.

럭셔리 라인 플러스
내장 사양
내장 사양으로는 인테리어를 고급스럽게 연출해주며, 반강성 폼에 직접 적용되어 표면이 부드러운 센사텍 인스트루먼트 패널, 다양한 방향으로 조절 가능하며 인체공학적으로 설계된 1열 컴포트 시트에는 럼버 서포트, 메모리 기능이 포함되어 있다.

인테리어에 적용된 대부분의 가죽은 고급스러운 나파 가죽이 적용되었으며, 3 스포크 스포츠 가죽 스티어링 휠은 운전석을 고급스러움을 연출한다. 뒷좌석 시트는 40:20:40으로 폴딩 가능해 긴 짐을 실을 때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다. 인체공학적인 시트, 나파 가죽 시트가 기본인 점이 주목할 만하다.

럭셔리 라인 플러스
편의 사양
편의 사양으로는 겨울에 유용한 전 좌석 열선 시트와 열선 스티어링 휠, 여름철 유용한 1열 통풍 시트, 공기청정기가 포함된 4존 에어컨 시스템, 인테리어를 돋보이게 하는 앰비언트 라이트, 직관적이고 더욱 다양한 정보를 표시하는 디지털 계기판, 터치 기능이 포함되어 좀 더 쉽게 조작할 수 있는 인포테인먼트 디스플레이가 있다.

이외에 고품질의 하이파이 오디오 시스템, 선 없이 스마트폰을 충전하는 무선 충전 시스템, 운전에 집중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풀 컬러 헤드업 디스플레이, 제스처만으로 일부 기능을 제어할 수 있는 제스처 컨트롤, 각종 차량 정보를 손쉽게 확인할 수 있는 디스플레이 키, 햇빛과 프라이버시를 보호해주는 썬블라인드 포함되어 있다.

럭셔리 라인 플러스
안전 사양
운전자를 보조해주는 다양한 안전 사양을 드라이빙 어시스턴트 플러스라는 이름으로 통합했다. 스톱 엔 고가 포함된 액티브 크루즈 컨트롤, 차로 중앙을 항상 유지하도록 도와주는 스티어링 및 차로 제어 지원 기능, 의도치 않게 다른 차로로 벗어나지 않도록 막아주는 차선 변경 경고 장치, 필요시 스스로 개입하는 비상 브레이크가 존재한다. 기능을 모두 활성화시키면 반자율 주행이 가능하다.

이외에 서라운드 뷰와 PDC, 자동 주차 기능을 지원하는 파킹 어시스트 플러스, 좁은 공간에 주차하거나 차를 뺄 때 유용한 리모트 컨트롤 파킹, 예방적 탑승자 보호 시스템인 액티브 프로텍션, 차량 정보나 몇몇 기능을 원격으로 제어할 수 있는 리모트 서비스, 필요시 도움을 요청할 수 있는 텔레서비스, 타이어가 터져도 80km/h 이하 속도로 최대 80km까지 주행할 수 있는 런플랫 타이어가 포함되어 있다.

스포티함을 강조한
M 스포츠 패키지 플러스
더욱 스포티한 모습의 5시리즈를 원한다면 M 스포츠 패키지 플러스를 선택할 수 있다. 7,240만 원부터 시작하며, M 패키지 바디킷과 18인치 더블-스포크 경량 휠, 3 스포크 디자인의 M 가죽 스티어링 휠, 지상고가 10mm 더 낮게 설정되며, 짧아진 서스펜션 스프링, 탄탄해진 댐퍼 세팅, 단단해진 스태빌라이저를 포함하는 M 스포츠 서스펜션이 적용된다.

이외 기본 적용된 옵션은 럭셔리 라인 플러스와 동일하다. 그렇기 때문에 좀 더 합리적으로 5시리즈를 이용하고자 하는 소비자는 럭셔리 라인을 선택해도 충분하다.

공식 할인만 700만 원
더욱 합리적인 가격
수입차에서 빼놓을 수 없는 것이 바로 프로모션 할인이다. 520d 럭셔리 라인은 672만 원, M 스포츠 패키지 플러스는 721만 원을 공식 할인해주며, 이를 적용할 경우 럭셔리 라인 6,198만 원, M 스포츠 패키지 플러스 6,549만 원에 구입 가능하다.

올해 5월, 페이스리프트 모델이 예정되어 있기 때문에 현행 모델은 끝물 모델이라고 할 수 있다. 그렇기 때문에 딜러마다 차이는 있겠지만 비공식 할인도 비교적 높은 편이며, 할인을 모두 제공받았을 경우 5천만 원 대의 가격으로 더욱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다. 할인과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전시장에 방문해 상담을 받는 것이 좋다.

경쟁 모델인 E클래스와 비교해보면 5시리즈의 가성비가 더욱 돋보인다. 기본 차 값이 5시리즈보다 비싸며, 공식 할인도 300만 원 정도로 5시리즈의 절반도 되지 않는다.

여기에 차체 크기도 E클래스보다 5시리즈가 전장, 전폭, 휠베이스 모두 크기 때문에 실내 공간이 넓다는 장점이 있다. 가격, 차체 크기 면에서 5시리즈가 앞서는 데다 소비자들이 선호할만한 핵심 편의 사양들이 기본으로 많이 적용되어 있다. 여러 가지 면에서 가성비 끝판왕이라고 불릴 만하다. 오토포스트 이슈플러스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