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옵션이라 그런 거 아닙니까?” 실물 역대급이라 광고하던 GV70 깡통은 딱 이런 느낌

(사진=’The Palisade’ 동호회 x 오토포스트 | 무단 사용 금지)

“디자인 하나만큼은 깔게 없다”라는 평가를 받고 있는 제네시스 GV70의 실물이 계속해서 포착되고 있다. 디자인을 정식으로 공개한 뒤, 추가 로드테스트를 실시하는 테스트카들은 모두 두터운 위장막을 벗어던지고 있었기에 많은 소비자들은 GV70 디자인이 사양별로 어떻게 달라지는지도 알 수 있게 되었다.

최근 경기도에 위치한 한 골프장 주차장에서는 GV70 디젤 모델 테스트카가 포착되어 주목받았다. 해당 차량은 18인치 기본 휠을 탑재한 차량이었다. 오늘 오토포스트 스파이샷 플러스는 역대급 실물 자랑한다는 제네시스 GV70 이야기에 한 걸음 더 들어가 본다.

박준영 에디터

(사진=’The Palisade’ 동호회 x 오토포스트 | 무단 사용 금지)

GV80을 쏙 빼닮은 동생
제네시스 GV70 공개
역대급 디자인을 자랑했던 GV80이었기에, 많은 소비자들은 이보다 아래급으로 출시되는 GV70 디자인 역시 기대할 수밖에 없었다. 제네시스의 새로운 디자인 아이덴티티인 두 줄 램프와 크레스트 그릴로 시작되는 스타일에 연일 호평이 이어졌기 때문이다.

그렇게 공개된 GV70 디자인을 확인한 네티즌들은 대다수가 좋은 반응을 보였다. GV80과는 다르게 쿠페형 SUV 실루엣을 가진 GV70은 D필러가 가파르게 내려앉는 스타일리시한 외모를 가졌으며, 제네시스 디자인 아이덴티티를 그대로 간직해 GV80보다 스포티해진 외모를 자랑한다.

(사진=’The Palisade’ 동호회 x 오토포스트 | 무단 사용 금지)

벤츠 GLC, BMW X3 등
쟁쟁한 라이벌들이 즐비한 시장이다
GV70이 경쟁해야 하는 D세그먼트 수입 SUV들은 매우 쟁쟁한 경쟁자들이다. 국내에서 압도적인 판매량을 자랑하는 메르세데스 벤츠 GLC와 없어서 못 산다는 BMW X3가 주인공이기 때문이다. 아우디 Q5도 경쟁상대로 지목할 수 있지만, 현재 국내에선 신형 Q5가 판매되고 있지 않기 때문에 제네시스의 상대는 GLC와 X3 두 대로 지목할 수 있겠다.

스타일은 어느 정도 호평이 이어지고 있으나, 문제는 가격대다. 현재 GV70의 예상 시작가격은 4,500만 원~4,800만 원대이며, 고성능 스포츠 트림까지 존재하기 때문에 풀옵션 모델의 경우 7천만 원 후반까지도 바라보고 있는 상황이다. 따라서 많은 소비자들은 상대적으로 가성비와 유류비 부담이 적은 디젤 모델의 중간 옵션 정도를 선택할 전망이다.

(사진=’The Palisade’ 동호회 x 오토포스트 | 무단 사용 금지)

GV80과 G70 페이스리프트를
적절히 섞어놓은 듯한 전면부
최근 경기도 안성에 위치한 한 골프장에서 위장막을 벗어던진 GV70 디젤 테스트카가 등장했다. 해당 차량은 18인치 기본 휠을 탑재한 모델로, 외관에는 별다른 옵션이 적용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된 만큼, GV70을 기본 사양으로 출고하면 어떤 느낌일지를 확인해 볼 수 있었다.

전면부 디자인은 스포츠 패키지를 선택하여 조금 더 공격적인 마스크를 가지지 않는 이상은 모두 동일한 디자인이 적용될 전망이다. GV80과는 다르게 G70 페이스리프트 모델처럼 GV70의 헤드램프는 두 줄을 유지했지만, 크레스트 그릴과 이어지는 형태는 아니며, 끝부분이 오목하게 마감되어 있는 모습이다.

(사진=’The Palisade’ 동호회 x 오토포스트 | 무단 사용 금지)

전형적인 후륜구동 SUV의
실루엣을 간직하고 있는 측면부
측면부 디자인은 전형적인 후륜구동 SUV의 실루엣을 간직하고 있다. 길게 뻗은 보닛과 의외로 긴 앞, 뒤 오버행이 눈에 띄며, 전체적인 라인은 GV80이 상대적으로 직선을 강조하여 강인한 모습을 드러냈다면, GV70은 이보다 조금 더 곡선을 유려하게 사용하여 부드러운 이미지를 자아내는 느낌이다.

기본 사양으로 장착되는 18인치 휠 타이어 사이즈는 235/60R 18이다. 해당 차량에는 브릿지스톤 타이어가 장착되어 있었는데, 이는 출고 사양에 따라 달라질 전망이다. 자동차의 이미지 변화에 매우 큰 역할을 하는 것이 휠인 만큼 상대적으로 빈약해 보이는 18인치보단 최소 19인치는 적용해 주는 것이 보기에 좋을 것이다.

(사진=’The Palisade’ 동호회 x 오토포스트 | 무단 사용 금지)

디젤은 머플러가 매립형이라
허전한 느낌을 지울 수 없다
후면부 디자인은 디젤 테스트카임을 단번에 알아볼 수 있는 포인트가 존재한다. 매립형으로 마감된 머플러가 핵심이다. GV80 역시 2.5, 3.5 가솔린 모델은 돌출형 듀얼 머플러 팁이 존재하지만 디젤 모델은 매립형으로 마감되었는데 GV70도 같은 방식을 사용했다.

GV70은 일반 가솔린 모델엔 세로형으로 마감된 듀얼 머플러를, 스포츠 모델엔 원형으로 크게 마감된 듀얼 머플러를 장착한다. 제네시스 디자인 아이덴티티인 두 줄 테일램프는 가늘고 길게 쭉 뻗어있다. 방향지시등은 범퍼에 부착되며, 후진등은 범퍼 하단 양쪽에 가이드 램프로 자리 잡고 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사진=’The Palisade’ 동호회 x 오토포스트 | 무단 사용 금지)

GV80과 비슷하면서도
다른 느낌을 풍기는 인테리어
실내는 프리미엄 SUV에서 느낄 수 있는 고급스러운 소재를 아낌없이 사용한 것을 확인할 수 있다. 화사한 베이지 컬러 내장재는 시그니처 디자인 셀렉션 옵션이 적용된 것으로 보인다. 센터패시아 버튼 부분들은 공조기 컨트롤러는 터치식으로, 방향지시등과 인포테인먼트, 내비게이션 관련 기능들은 버튼으로 조작할 수 있다.

또한 GV80, G80에도 적용된 다이얼식 기어가 GV70에도 적용되었지만 조그 다이얼은 돌출형 타입이 적용되어 다른 사양임을 확인할 수 있다. 이는 차급에 차이를 두려는 것으로 해석할 수 있다.

(사진=’The Palisade’ 동호회 x 오토포스트 | 무단 사용 금지)

뒷좌석 여유 공간은
투싼과 비슷해 보인다
많은 소비자들이 궁금해하는 뒷좌석 여유 공간은 SUV로 비교하자면 현대 투싼과 비슷한 수준인 것으로 보인다. 승용차로 비교하자면 아반떼 정도다. 다만 GV70은 시트의 쿠션과 고급스러운 마감이 해당 차량들과는 레벨이 다른 수준일 것이며, 2열 수동식 선 블라인드, 독립 제어가 후석 공조 시스템이 적용된 것도 사진으로 확인할 수 있다.

다른 제네시스들과 마찬가지로 GV70 역시 이런 기능들은 컴포트 패키지 같은 옵션 사양으로 구성될 것이며, GV80, G80처럼 앞쪽과 뒤쪽 풍량이 독립적으로 제어되지 않는 반쪽짜리 3존 에어컨이 될지, 풍량까지 독립 제어가 가능한 공조 시스템을 갖출지 주목된다.

(사진=’The Palisade’ 동호회 x 오토포스트 | 무단 사용 금지)

많은 소비자들이 기대하는 고성능 스포츠 모델의 실물도 포착되고 있다. 한층 더 공격적인 모습을 갖춘 전면부 범퍼와, 원형으로 마감된 듀얼 머플러는 강렬한 레드 컬러와 좋은 궁합을 이루고 있는 모습이다. G70 페이스리프트 모델과 마찬가지로 일반 모델에도 스포츠 패키지 옵션을 적용하면 사진과 같은 외관 디자인을 갖추게 될 가능성도 존재한다.

제네시스 브랜드 최초의 D세그먼트 SUV인 GV70은 터줏대감 GLC, X3를 물리칠 수 있을지 주목된다. 안방싸움뿐만 아니라 제네시스는 글로벌 시장에서도 경쟁해야 하는 브랜드이기 때문에 부디 완성도 높은 차량이길 바라는 마음이다. 오토포스트 스파이샷 플러스였다.

[email protected]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