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프로그램에선 잘생긴 한국 연예인들이 외국 여행을 다니면서 외국인들에게 외모 칭찬을 받는 모습을 흔히 찾아볼 수 있다. 이러한 장면을 볼 때면, 인종도 다르고 문화도 다르고 생활 모습도 다르지만 결국 미의 기준은 동일한 것 같다는 생각이 들곤 한다. 이는 비단 외모에 국한된 이야기가 아니다.

글로벌 시장에 출시되는 차량에 대한 국내외 네티즌들의 반응도 대체로 비슷하게 나타난다. 최근, 유럽 시장에 출시된 한 신차에 대한 국내외 네티즌들의 반응처럼 말이다. 오늘 오토포스트 이슈플러스에서는 제네시스 G70 왜건 모델, G70 슈팅 브레이크와 디자인에 대한 국내외 네티즌들의 반응 이야기에 한 걸음 더 들어가 본다.

이충의 에디터

유럽 시장은 해치백왜건 
실용성이 높은 차량을 선호한다
흔히 대한민국은 해치백의 무덤이라고 불린다대형 세단이나 SUV처럼  차량에 대한 선호도가 높은 반면차체가 트렁크까지 일체형으로 이어진 해치백 스타일은 좀처럼 선호되지 않는 것이다이에 대한 분석은 다양하지만국내 소비자들이 해치백의 실용적인 이미지를 별로 선호하지 않는다는 것이 지배적인 의견이다.

반면유럽 시장에선 해치백에 대한 선호도가 높다주거지로부터 시내까지의 거리가 멀기 때문에 식재료생필품 구입에 있어 많은 짐을 실을 때가 많으며주위 시선보다 실용성을 중시하는 유럽인들의 특성 때문이다해치백만큼 세단을 바탕으로 실용성을 중시한 왜건 모델의 선호도도 높은 편이다왜건 모델은 세단의 지붕을 뒤쪽까지 늘려 실용성을 높인 차량 형태이다.

G70 왜건 모델슈팅 브레이크가
유럽 시장에 출시될 예정이다
최근 제네시스 G70 왜건형 모델이 유럽 시장에 출시를 앞두고 있다는 소식이 전해지고 있다제네시스 공식 인스타그램에서 G70 왜건 모델인 “G70 슈팅 브레이크” 차량 디자인을 선공개  것이다차량 디자인은 작년부터 제네시스가 차량 디자인을 선공개   사용했던 카무플라주 패턴의 위장막이 둘러진 모습으로 공개되었다.  

G70 왜건 차량슈팅 브레이크 출시는 작년부터 예고되었다제네시스는 유럽 시장에서의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자사의 세단을 바탕으로 시장 선호도가 높은 왜건형 차량을 출시하려는 움직임을 꾸준히 보여온 것이다이후 테스트 중인 프로토 타입 차량의 스파이샷이 공개되긴 했지만공식 계정을 통해 디자인이 공개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스포츠 세단 G70
동일한 파워트레인이 적용된다
왜건 형태로 출시되는 이번 G70 슈팅 브레이크 모델에는 스포츠 세단 G70 파워트레인이 동일하게 적용될 전망이다가솔린 2.0L 터보 차저 4기통 엔진과 가솔린 3.3L 트윈 터보 V6 엔진으로 선택지가 나눠지며모두 8 자동 변속기의 조합으로 구성된다.

구동 방식은 전륜 구동과 후륜 구동 방식 가지 방식이 혼재된 방식  하나를 선택할  있을 전망이다스포츠 세단 G70 기반으로 제작되었지만트렁크까지 이어진 루프 라인이나 리어 스포일러 등은 제네시스 크로스 오버 SUV GV70 모습을 연상케 한다배기  디자인은 세단과 동일한 이중 타원형이다차량은 올해 여름 중에 출시될 전망이다.

G70 기반으로 제작되는 만큼
동일한 디자인 포인트가 적용될 예정이다
공식적으로 전해진 G70 슈팅 브레이크의 디자인이 국내외 네티즌들의 관심을 끌고 있는 가운데일부 소비자들 사이에선 디자인에 대한 우려도 전해지고 있다해당 차량이 작년 페이스리프트를 진행한 G70 기반으로 만들어졌다는 소식에 대해 우려를 보내고 있는 것이다.

G70 페이스리프트는 디자인 공개 당시부터 국내외 소비자들 사이에서 디자인 호불호가 갈리는 모습을 보여주었다때문에 만약 왜건형 모델인 G70 슈팅 브레이크에 동일한 디자인 요소가 적용되었다면작년 G70 대한 디자인 호불호 논쟁이 이번 모델에까지 이어질  있다는 부정적인 전망을 드러내고 있다.

G70 페이스리프트 당시
국내에선 디자인 호불호가
심하게 나타났다
그렇다면 당시 G70 페이스리프트에 대한 국내 네티즌들의 반응은 어땠는지 살펴보자전체적으로 둥글둥글한 느낌이 더해진 G70 디자인 포인트 중에서도 크게 호불호가 갈렸던 부분은 전면 헤드 램프의 길이와 전면 그릴그리고 리어 램프 디자인이었다먼저 짧은 헤드 램프에 대해선 차량이 뭉툭해 보인다는 의견이 있었으며디자인 포인트인 크레스트 그릴이 공기 흡입구와 이어진 부분에 대해서도 부정적인 의견을 찾아볼  있었다.

제네시스 엠블럼 날개를 형상화했다는 후면부 리어 램프는 디자인 호불호가 강하게 나타난 부분이다스포츠 세단의 속도감을  나타냈다는 호평이 있는 반면리어 램프가 트렁크 안쪽까지 이어지지 않아 중간에 잘린 느낌이 든다는 사람들도 상당했던 것이다.  

해외 네티즌들은
G70 슈팅 브레이크에 대해
대체로 긍정적인 반응을 나타냈다
그렇다면 G70 기반으로 제작된 G70 슈팅 브레이크에 대해 해외 네티즌들은 어떤 반응을 보였을까?  해외 네티즌들은 G70 슈팅 브레이크가 GV70 닮아 있다며 디자인에 대한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디자인이 재미있다”, “GV70 유사한 디자인을 보이면서도 SUV 높은 무게중심어려운 핸들링이라는 단점을 보완한 새로운 차량이다” 등의 반응을 드러냈다.

하지만 GV70 연상시키는 점을 부정적으로 평가한 사람들도 있었다. “이미 GV70 있으니, G70 왜건형을 구입할 이유는 없을 ”, “SUV  실용적일 텐데 굳이 왜건을  필요가 있을까?” 등의 반응이 전해졌다더불어 슈팅 브레이크라는 이름에 대해서도 부정적인 반응을 찾아볼  있었다일반적으로 슈팅 브레이크는 2도어 왜건을 지칭하기 때문에이번 G70 왜건에 슈팅 브레이크라는 이름을 붙이는 것은 옳지 않다는 의견이었다.  

실제로 GV70 디자인은
국내에서도 긍정적이었다
우려했던 것만큼 디자인에 대한 호불호는 심하게 나타나지 않았다이는 이번 G70 슈팅 브레이크가 스포츠 세단 G70 페이스리프트를 기반으로 제작되긴 했지만왜건 차량의 특성상 세단보다는 SUV 연상케 하기 때문으로   있다실제로 디자인 호불호가 나타났던 G70 페이스리프트와 달리 스포츠 SUV GV70 디자인은 국내외 네티즌들에게 호평을 받기도 했다.

기존 GV80 고급스러움을 바탕으로 강력한 주행 성능을  표현해냈다 평가받았던 것처럼, GV70 파라볼릭 캐릭터 라인과 유순한 루프 라인으로 스포츠 SUV 속도감을  나타냈기 때문이다루프 라인이 트렁크까지 이어진 G70 슈팅 브레이크의 차체도 비슷한 느낌을 연출할 것으로 보인다.

유럽 시장에서 어떤 성적을 거둘지
앞으로의 행보가 기대된다
한편, G70 슈팅 브레이크의 국내 출시 여부에 대해선 아직 전해진 바가 없다업계 관계자에 따르면현대차가 유럽 시장 점유율 확보에 신경을 쓰고 있는 만큼, G70 슈팅 브레이크 유럽 시장 출시 이후에도 당분간 해당 차량을 국내에서 만나기는 힘들 전망이다.

위장막을 가린  일부만 공개된 G70 슈팅 브레이크에 대한 네티즌들의 반응은 그리 나쁘지 않다과연 전체 디자인이 공개된 이후에도 지금과 같은 반응과 시장 분위기를 유지할  있을지앞으로의 행보가 기대된다오토포스트 이슈플러스였다.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