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제네시스가 GV60 디자인을 공개함으로써 프리미엄 전기 SUV의 시작을 알렸다. 디자인은 호불호가 갈리는 편이며, 가격은 공개되지 않았지만 아이오닉 5와 EV6처럼 성공할 수 있을지 주목되는 상황이다.

GV60과 동급 모델로 아우디 Q4 E 트론이 있다. 일반 모델과 쿠페형 모델인 스포트백 2가지가 있으며, 현재 사전계약을 받고 있다. 동급 프리미엄 전기 SUV 두 대에 대해 비교를 해 보았다.

글 이진웅 에디터

외관 디자인에 대한 평가는
Q4 E 트론이 더 낫다는 여론
아우디 Q4 E 트론은 일반 모델과 스포트백 모델 두 가지가 있지만 GV60과 비교를 위해 여기서는 스포트백 모델 기준으로 서술한다. 우선 디자인은 대체로 Q4 E 트론이 더 낫다는 평가다. GV60 전면은 화난 메기가 입을 벌리고 있는 것 같다고 하며, Q4 E 트론은 아우디 패밀리룩을 바탕으로 무난하기 디자인했다.

후면 역시 GV60은 뭔가 허전한 듯한 느낌이 드는 반면, Q4 E 트론은 꽉 차 보이는 느낌이 강하며, 볼륨감도 Q4 E 트론이 더 있어 보인다. 아우디는 적어도 디자인만큼은 최고로 평가받고 있다. 제네시스도 디자인을 꽤 잘하는 편이였는데, 이번 GV60은 왜 저렇게 디자인을 했는지 모르겠다는 평가가 많다.

실내에 대한 평가는
둘 다 나쁘지 않은 편
실내 디자인은 둘 다 나쁘지 않은 평가를 받고 있다. GV60은 스티어링 휠 디자인이 별로라는 평가가 있긴 하지만 제네시스 최신 인테리어 레이아웃 덕분에 고급스러움을 꽤 고급스러운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Q4 E 트론은 고급스럽다기보다는 미래지향적인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전체적으로 직선 위주로 디자인되어 있으며, 각이 살아있는 모습이다. 스티어링 휠 역시 육각형에 가깝게 디자인되었으며, 센터패시아 디스플레이와 공조 버튼 부분은 운전석 쪽으로 향하게 해 조작성을 높였다.

전기모터 성능
GV60이 더 높다
다음으로 GV60과 아우디 Q4 E 트론의 스펙을 살펴보자. 아직 GV60의 정보가 완전히 공개된 것은 아니기 때문에 공개된 정보로만 비교를 해본다. 우선 크기는 GV60이 아직 공개되지 않았기 때문에 아직 비교가 불가능하다.

전기모터 성능은 GV60이 후륜 218마력, 전륜 100마력을 발휘하며, 고성능 모델은 전륜과 후륜 모두 245마력을 발휘한다. 후륜과 AWD를 선택할 수 있으며, 고성능 모델은 AWD가 기본이다.

반면 Q4 E 트론은 35모델과 40모델은 후륜구동, 50모델은 AWD 방식이다. 35모델은 170마력, 40모델은 204마력이며, 50모델은 299마력을 발휘한다.

전기모터 성능은 후륜 모델, AWD 모델 모두 GV60이 더 높다. 심지어 GV60은 고성능 모델도 출시될 예정이다. 물론 아우디도 RS 전기차 모델을 출시하고 있는 만큼 나중에 Q4 E 트론에도 RS 모델이 추가될 수 있다.

배터리 용량과
주행거리 정보
GV60의 배터리 용량은 77.4kWh이라고 한다. EV6 롱 레인지와 동일하다. EV6의 경우 1회 충전 시 WLTP 기준으로 후륜구동 모델 528km으로 인증받았으며, AWD 모델은 506km으로 인증받았다. GV60은 이보다 중량이 높기 때문에 주행거리는 이보다 약간 낮게 나올 것으로 예상된다.

반면 Q4 E 트론은 35모델에 55kWh 용량의 배터리가 장착되었으며, 40모델과 50모델은 82kWh 용량의 배터리가 장착되었다. 1회 충전 시 WLTP 기준으로 35모델은 341km, 40모델은 520km, 50모델은 488km을 주행할 수 있다고 한다. 스포트백 모델은 35모델이 349km, 50모델이 469km이라고 한다.

충전은 GV60이 최대 350kW 출력의 초급속 충전을 지원하는데 반해 Q4 E 트론은 35모델이 최대 100kW, 40, 50모델이 최대 125kW 출력의 급속 충전을 지원한다.

고용량 모델 기준으로 Q4 E 트론의 배터리 용량이 높다. 물론 배터리 용량이 높으면 주행거리가 길어지는 것은 사실이긴 하지만 이는 다른 조건이 동일할 때 이야기고, 차마다 중량이나 전기모터 성능, 배터리 효율 등 여러 요소로 인해 다른 차보다 배터리 용량이 높다고 해서 100% 주행거리가 길다고는 할 수 없다. 충전 속도는 GV60이 출력이 더 높은 만큼 당연히 더 빠르다.

옵션 사양은
무엇이 있을까?
지금까지 알려진 GV60의 옵션 사양은 프리뷰 전자 제어 서스펜션, 전자식 차동 제한, 원페달 드라이빙, 통합형 전동식 부스터, 히트펌프, 고속도로 주행 보조 2, 원격 스마트 주차 보조, 파노라마 디스플레이 등이 적용된다고 한다. 또한 무선 충전도 지원한다고 한다.

Q4 E 트론은 MMI 내비게이션, 버추얼 콕핏 플러스, 증강현실 헤드업 디스플레이, SONOS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 지능형 E 트론 경로 플래너 등이 적용된다.

차량 가격은
둘 다 비슷할 것으로 예상
마지막으로 가격이다. GV60은 아직 가격에 대해서는 공개되지 않았지만 6천만 원대에 책정될 가능성이 높다. 하지만 6천만 원을 넘으면 보조금이 절반으로 삭감되어 판매량에 영향을 줄 수 있기 때문에 5,999만 원부터 시작할 가능성도 있다.

Q4 E 트론은 35 모델이 4만 1,900유로, 40 모델이 4만 7,500유로, 50 모델이 5만 2,900유로에 판매되고 있다. 한화로 각각 5,742만 원, 6,510만 원, 7,250만 원이다. 국내에는 40모델이 들어올 가능성이 가장 높은데, 싸게 들어와도 6천만 원 미만으로 책정되기는 어려워 보인다. 아직 둘 다 국내 출시 가격이 정해진 것은 아니지만 GV60이 6천만 원 미만으로 책정된다면 Q4 E 트론 대비 경쟁력은 충분하다.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