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여름, 실물 포착돼 화제 모았던 EV7
쏘렌토급 전기차로 주목받는 EV7
최초로 드러난 전면부 모습은?

기아 EV7 포착 실물 / 사진=오토스파이넷 ‘코트라’님

2021년에 들어서 많은 신형 인기 내연기관 모델과 브랜드 첫 순수전기차 모델 EV6을 선보이며 뜨거운 한 해를 보냈던 기아, 이제는 그 행보가 전동화 모델에 집중될 것이라는 소식은 여러 번 접했다. 최근 EV9 컨셉카가 공개되며 큰 화제를 모으기도 했는데, 최근에 또 다른 전동화 모델이 포착됐다.

이번 전동화 모델의 주인공은 바로 EV7이다. 대형 SUV 모델이 될 것으로 예상되는 EV9과 달리 EV7은 현행 쏘렌토 급의 중형 SUV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과연 큰 인기를 끌고 있는 현행 쏘렌토와 마찬가지로 EV7 역시 큰 인기를 끌만한 경쟁력을 가진 모델이 될 수 있을까?

김성수 에디터

현대차와 기아가 각각 공개한
대형 전기 SUV가 화제다
최근 현대기아차가 LA 오토쇼에서 각각 신형 전기 대형 SUV의 컨셉카를 선보이며 화제를 모았다. 현대차의 신형 전기 SUV의 정체는 아이오닉 7으로, 기아의 새로운 전기 SUV는 EV9이라는 이름을 달게 될 것으로 추정된다.

기아의 전기 SUV 컨셉카의 정식 명칭은 ‘더 기아 콘셉트 EV9’다. EV9은 올해 초부터 기아가 밝힌 바 있던 새로운 디자인 철학 ‘오퍼짓 유나이티드’ 중에서도 ‘자연과 조화되는 대담함’을 특히 강조했다. 전면부에는 기아의 심볼로 자리 잡은 ‘디지털 타이거 페이스’ 디자인도 적용됐다.

전체적인 디자인은 기존 EV6가 지니던 유한 곡선의 외형과는 달리 직선형 디자인이 강조되어 한층 더 강인하고 웅장한 느낌을 자아낸다. 대형 SUV라는 포지션에 걸맞은 외형을 지님과 동시에 기존까지 이어지던 기아의 디자인 명맥을 잘 이어나갔다.

EV9 역시 상당히 기대를 주는 모델인 것은 맞지만, 현행 EV6가 준중형 모델이라는 점을 생각하면, 준중형에서 바로 대형으로 넘어가는 라인업은 약간 어색함을 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다행히 두 차량 사이 체급을 완화해 줄 새로운 차종도 출시가 기대되고 있는 상황이다.

기아 EV7 포착 실물 / 사진=오토스파이넷 ‘코트라’님

그러던 중 포착된
또 하나의 전기 SUV
EV6와 EV9의 중간다리 역할을 해 줄 것으로 기대되는 모델은 바로 기아의 또 다른 전동화 SUV, EV7이다. EV7은 쏘렌토급 중형 SUV의 포지션을 취하고 있는 모델로, 수개월 전 처음 국내 도로에서 테스트 중인 테스트카가 포착되어 네티즌들의 많은 관심을 받은 바 있는 모델이다.

그러던 중 포착된
또 하나의 전기 SUV
쏘렌토가 처음 포착되어 화제를 모은 것은 지난여름 즈음이었다. 당시 기아의 새로운 EV 라인업이 될 것이라는 기대와 더불어 중형 SUV 포지션을 지니고 있다는 소식은 네티즌들의 기대를 한 몸에 모으기 충분했다.

중형 SUV는 현재 국내에서 상당히 경쟁력 있는 차급으로 손꼽히고 있다. 올해 2021년 1월부터 10월까지 판매된 국산 승용 모델은 총 996,758대로 중형 SUV 쏘렌토는 59,470대라는 판매 실적을 기록하여 전체 판매 실적의 6.0% 점유율로 3위를 차지한 모델이다.

EV7 실물 모습 / 사진=MOTOR 1

그렇지 않아도 상당한 인기를 노리고 있는 차급의 전동화 모델이라니, 네티즌들로서는 기대가 되지 않을 수 없는 모델임이 틀림없다. 최근에도 EV7의 테스트카 모델이 국내에서 포착된 일이 있었는데, 이번에는 지난번엔 잘 드러나지 않았던 전면부 모습까지도 살펴볼 수 있었다.

EV7에는 역시나 현대기아차의 전기차 전용 E-GMP 플랫폼이 적용된다. 앞서 언급한 아이오닉 7과 EV9 역시 모두 같은 플랫폼이 적용되며, 현행 아이오닉 5 및 EV6 역시도 같은 플랫폼을 공유한다. 따라서 주행거리에도 유사한 수치를 보일 것으로 예상되긴 하지만, 약 400km 이상을 보여줄 것이라고 언급했던 EV9보다 중형 SUV EV7은 더 높은 주행거리 수치를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기아 EV7 포착 실물 / 사진=오토스파이넷 ‘코트라’님

더군다나 최근 아이오닉 5의 연식변경에 더 높은 용량의 배터리 사양이 적용될 것이라는 소식이 전해지기도 했다. 아직까지 실제로 적용되게 될지에 대해서는 논란이 있는 요소이지만, 앞으로 탑재되는 E-GMP 플랫폼 전기차에는 현행 아이오닉 5보다 더 높은 사양의 배터리가 탑재될 것은 충분히 기대해 볼 만하기에 EV7은 주행거리 확보에도 긍정적일 것으로 예상된다. 한 편 연식변경 모델에 적용되는 아이오닉 5 배터리 사양은 현행보다 약 10%가량의 성능을 더 발휘할 것이라고 전해졌다.

주행 중 포착된 기아의 EV 7 / 사진 = 오토스파이넷 ‘Leiws02’님

EV7은 7인승 SUV 형태로 3열로 구성된다고 한다. 포착된 실물을 살펴보면 EV6와는 달리 직선형 디자인이 주로 적용된 모습을 볼 수 있으며, 현대기아차의 현행 전기차 모델들과 마찬가지로 V2L 및 350kW 급 급속 충전 기능을 지원할 전망이다. 한편으로 현대기아차가 현재 14.5인치 디스플레이를 개발하고 있는 상황이기에, 시기상 양산형 모델에도 적용 가능할 가능성이 적지 않은 상황이다.

EV9의 세계 최초 공개가 이루어진 지금, EV7의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상당한 기대를 표하고 있다. EV6를 시작으로 EV7, EV9까지의 라인업이 구축되어 더 다양한 선택지를 제공할 것이기 때문이다. 다만 EV9은 국내 출시로까지 이루어질 것인지는 아직까지 더 지켜볼 필요가 있다.

EV9은 현재 북미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텔루라이드 포지션의 전동화 모델이 될 것 가능성이 높은 상황이지만, 그래도 EV7은 국내에서도 만나볼 수 있을 가능성이 매우 큰 모델이다. 쏘렌토의 포지션을 계승할 모델로 주목받고 있는 모델인 만큼 상당한 인기 역시 끌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는데, 과연 EV7이 본 모습을 전격 공개하는 시기는 언제가 될 것인지 벌써부터 기대가 된다.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