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 위, 행인을 위협하는 무법자들
벤츠 C클래스, 인도 위를 주행했다?
인도 주행 후 불법 주차까지…
인도 위 자동차, 과연 처벌 수위는?

‘인도 위 벤츠’ 게시글 / 온라인 커뮤니티 ‘뽐뿌’

자동차는 차도를 이용하고 사람은 인도를 이용하는 것은 모두가 아는 사회적 상식이다. 그런데 자동차가 사람이 다니는 인도를 달린다면 어떨까? 심지어 인도를 달리던 자동차가 걸어 다니는 행인을 위협한다면 인명사고로 이어질 수 있는 상황이 벌어질 것이다. 하지만 이번에 이런 비상식적인 상황이 실제로 벌어졌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온 게시글에 많은 네티즌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게시글 속 사진에는 인도 위에 주차되어 있는 벤츠의 모습을 볼 수 있었는데 과연 어떻게 된 일인 것일까? 오늘은 화제가 되고 있는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글과 함께 인도 위를 주행하여 행인을 위협하는 이륜차에 대해서도 살펴보려고 한다.

정서연 에디터

‘인도 위 벤츠’ 게시글 / 온라인 커뮤니티 ‘뽐뿌’
‘인도 위 벤츠’ 게시글 / 온라인 커뮤니티 ‘뽐뿌’

인도에 난입해
엑셀 밟은 운전자

인도에서 행인들에게 위협이 되는 것들 중에서 오토바이, 전동 킥보드, 불법 주∙정차 차량 등 다양하다. 그런데 최근 인도에 올라와서 브레이크를 밟은 후 주∙정차하는 것이 아닌 그대로 엑셀을 밟고 주행을 한 차량의 모습이 공개되어 많은 네티즌들의 공분을 사고 있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인 뽐뿌에 “인도에서 무서운 차를 만났습니다”라는 제목의 게시글이 올라왔다. 해당 게시글에서 작성자는 인도에 난입해 속도를 내며 달린 벤츠 운전자를 폭로했다. 벤츠 운전자 때문에 행인들이 위협을 받았다고 한다. 지금부터는 어떻게 된 일인지 작성자가 올린 게시글을 조금 더 자세하게 살펴보려고 한다.

‘인도 위 벤츠’ 게시글 / 온라인 커뮤니티 ‘뽐뿌’

주차장 진입이
아니었다?

온라인 커뮤니티에 인도를 주행하는 벤츠의 모습을 올린 작성자에 따르면 작성자는 인도를 걷고 있었는데 차도에서 달리던 벤츠 C클래스가 인도 쪽으로 방향을 틀었다. 이를 본 제보자는 건물 주차장 진입로를 통해 지하 주차장으로 들어갈 것을 예상하고 걸음을 멈췄다. 하지만 이 차량은 주차장으로 들어가는 대신 인도 위로 올라와서 그대로 속도를 냈다.

작성자는 해당 차량을 목격한 후 황당해서 핸드폰 카메라를 들었고 이내 “차량이 달려가면서 인도 위의 행인을 위협하듯 지나갔다”라고 목격한 상황을 묘사했다. 그리고 “사람들이 무서워서 피했다”라며 “클락션을 누르지 않아서 걷고 있던 사람들은 더 놀랐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인도 위 벤츠’ 게시글 / 온라인 커뮤니티 ‘뽐뿌’
‘인도 위 벤츠’ 게시글 / 온라인 커뮤니티 ‘뽐뿌’

쫓아가봤더니
인도 위에 주차를 했다?

그렇게 인도 위를 달리던 벤츠 C클래스는 인도의 끝에서 곧바로 우측 코너로 꺾었다. 작성자는 “화가 나서 달려가 봤더니, 우측으로 꺾자마자 인도에 보란 듯이 주차를 해놨더라”라고 말하며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을 자세히 보면 주변에 상가가 있긴 했지만 자동차를 주차할 만한 곳이 전혀 아님을 알 수 있었다.

이윽고 작성자가 핸드폰 카메라로 해당 차량을 촬영하자 “젊은 여자분이 내리면서 저를 뚫어져라 쳐다봤다”라면서 “진짜 어이가 없었다”라고 말했다. 그러고 나서 작성자는 “모른 척 지나쳐서 해당 차량을 바로 신문고에 신고했다”라고 덧붙였다.

인도 위 불법 주정차 / 기호일보
좌=인도 위 불법 주정차 / 스카이데일리, 우=인도 위 불법 주정차 / 제민일보

보행사고로
이어질 수 있다

게시글 속 벤츠 차량처럼 차량이 인도에 침범하는 행위는 보행사고를 유발할 수 있는 금지 행위다. 도로교통법 제13조 1항은 보도가 설치된 도로의 보도를 침범하거나 보도 횡단 방법을 위반해 운전한 경우를 금지하고 있다. 구체적으로 자동차가 뛰어드는 인도 돌진 사고, 자동차가 인도에 올라서 주행하는 인도 주행 사고, 자동차가 진∙출입로 등을 가로지르는 인도 횡단 사고 등이 모두 금지 행위다. 이번에 게시글 속 벤츠 C클래스 운전자는 이중 인도 주행으로 구분할 수 있다.

만약에 인도를 침범한 차량이 보행자의 보행권을 빼앗아 사고를 유발할 경우 교통사고처리특례법상 12대 중과실 사고로 구분해 가중 처벌하고 있다. 12대 중과실 사고의 처벌 기준은 5년 이하의 금고 또는 2,000만 원 이하의 벌금을 내야 한다. 인도를 달리던 차량이 사고를 내면 뺑소니나 음주측정거부 수준으로 형사처벌 대상이다.

인도 위에서 주행 중인 오토바이 / 베이비뉴스
좌=인도 위에서 주행 중인 오토바이 / 세종포스트, 우=인도 위에서 주행 중인 오토바이 / 매일경제

난폭운전의 끝판왕
‘오토바이’

최근 배달 문화 확산으로 배달용 오토바이들이 사람이 다니는 인도에서 빠르게 주행하는 상황이 자주 목격되고 있다. 배달 오토바이들은 비교적 넓은 인도뿐만 아니라 주택가 좁은 골목을 빠르게 지나다닌다. 이런 상황으로 안전사고 위험은 물론이고 통행 방해까지 일어나고 있어서 행인들의 불편이 이어지고 있다.

배달 오토바이의 증가로 인도를 주행하는 오토바이들도 더 많아질 것으로 예상되지만 이는 모두 불법이다. 이륜차는 도로교통법상 차에 해당하기 때문에 운전자는 차도와 보도가 분리된 도로에서는 차도로 통행해야 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수많은 오토바이가 차도와 인도를 넘나들면서 아슬아슬한 주행을 하고 있다. 실제로 오토바이 사고로 인한 탑승자, 피해자는 여전히 줄지 않고 있다. 이에 많은 네티즌들은 불법적으로 인도 위를 주행하는 오토바이의 단속 강화를 요구하고 있다.

인도 위 전동 킥보드 / 한국일보
좌=인도 위 전동 킥보드 / 중도일보, 우=인도 위 전동 킥보드 / 한국경제

인도 위에 방치된
‘전동 킥보드’

공유형 킥보드 등 개인형 이동장치가 새로운 교통수단으로 떠오르면서 덩달아 사고도 늘고 있다. 현재 전동 킥보드는 1인용 단거리 이동 교통수단으로 많이 이용하고 있지만 자동차와 달리 이용자의 안전의식은 희박해 사고가 급증하고 있다. 실제로 아직까지도 전동 킥보드가 보도 주행을 하면 안 된다는 것을 모르는 이용자들이 대다수였다. 이로 인해 사람이 많은 인도에서 이리저리 주행을 하며 과속을 하다가 내는 사고가 잦다.

전동 킥보드를 타고 보도 주행을 하지 않더라도 역시나 보행자에게 불편을 준다. 이용을 한 다음에 주차를 인도 위에 해야 하기 때문이다. 인도 위에 방치된 전동 킥보드는 통행에 방해가 된다. 실제로 시각 장애인들이 인도 위에 방치된 전동 킥보드에 걸려서 넘어지는 등 피해 사례가 잇따르고 있다. 이에 네티즌들은 관련 제도 개선과 안전 이용 문화 확산의 필요성을 언급했다.

인도 위 불법 주정차 중인 자동차 / 동아일보
좌=인도 위 불법 주정차 중인 자동차 / 대한민국 정책브리핑, 우=인도 위 불법 주정차 중인 자동차 / 전북도민일보

인도 위에
‘불법 주∙정차’

시민들이 인도에서 흔히 볼 수 있는 불법 주∙정차로 인해 불편과 불안을 동시에 겪고 있다. ‘주차 금지’라고 적혀있음에도불구하고 인도 위에 승용차와 트럭 등 여러 대의 차량이 불법으로 주차되어 있는 모습을 가끔 본 경험이 있을 것이다. 이 때문에 행인들은 차량을 피해서 걸어가기 바빴고 그래도 상황이 여의치 않을 때는 차도로 내려갔다가 다시 인도로 올라오는 등의 위험천만한 움직임을 이어갔다.

시민들은 굳이 가지 않아도 될 길로 돌아가는 등 차가 사람을 피해가는 게 아닌, 사람이 차를 피해가는 모순적인 상황이 벌어지기도 했다. 일각에서는 이런 상황을 두고 낮은 처벌 수위와 경찰과 지자체의 소극적인 단속에서 비롯된 현상이라고 말했다. 만약 인도 위 불법 주·정차 행위를 하다 적발됐을 시 현행 도로교통법에 따라 승용차는 4만 원, 승합차는 5만 원의 과태료 처분을 받을 수 있다. 경찰과 지자체는 이 같은 현상을 해소하기 위해 자체적으로 현장에 나가 단속을 벌이고 있으나, 인력 부족 등을 이유로 단속 사각을 해소하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다.

인도를 달리는 벤츠의 모습을 본 네티즌들은 “운전면허를 취소시켜야 합니다”, “면허 반납하자”, “돈 주고 주차장을 가던지 근처에 주차장이 없으면 택시를 타서 가라”, “이런 건 바로 신고해야지”, “사진을 보니 도로에 차가 많이 없던데 차라리 도로에 잠깐 주차하던가 그것도 불법이긴 하지만”, “작성자님 정말 어이없으셨겠네”, “행인이 있는데 위협적으로 인도로 주행하고 인도 한복판에 주차를 하다니 문제가 많네”라는 반응을 보였다.

추가로 “앞으로 이런 경우 운전자와 시비 붙지 말고 안전신문고앱을 통해서 보도 위 불법주차로 신고하면 간단하게 과태료 처리된다. 서울인 경우에는 서울스마트불편신고로 추가로 신고하면 바로 구청에서 출동해서 과태료 한 번 더 내도록 할 수 있다. 무개념 불법주차는 확실하게 응징해 줍시다”라는 반응을 보인 네티즌들도 있었다.

이 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금주 BEST 인기글

2

  1. ㅋㅋㅋㅋ 국산타긴 싫고 돈은 없으니 c220d
    타는거지 이와중에 보도블럭 인성봐라
    차도 애매하게 타니까 인성도 애매한기라
    저런애들때매 외제오너들 욕먹는거야

  2. Obviously this doesn t apply to floaters or cataracts, but it does account for some dry eye and muscle strain blurriness best cialis online Clomid clomiphene is a nonsteroidal, ovulatory stimulant used to stimulate ovulation in women with ovulatory dysfunction who are not pregnant, do not have abnormal bleeding or ovarian cysts, and have normal liver function

댓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