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 없던게 생겼네?” 전세계 최초 아이오닉 5 N 테스트카에서 발견한 의외의 변화 포인트

0
9194

실제 테스트카까지 포착
아이오닉5 N 실체 드러나
EV6 GT보다 강력한 성능 예상

아이오닉5 N 스파이샷 / 사진 = 네이버 남차카페 ‘경기ll숏카’님 제보

현대차는 내연기관 사업을 점차 축소하고, 전동화 모델에 비중을 두는 작업이 한창이다. 이는 과거 친환경 서브 브랜드 아이오닉을 출범하면서부터, 적극적으로 실행되고 있는 부분이다. 특히나 기업의 오너가 바뀌면서, 현대차 그룹은 과거에 상상하기 힘든 업적을 남기면서 성황리에 계획을 해결해 나가고 있다.

현대차의 숙원 사업 중 하나인 ‘고성능 브랜드’ 런칭. 이미 벨로스터 N부터 시작해 아반떼 N까지 퍼포먼스 모델을 선보이며, 모터스포츠에도 공헌하고 있다. 그러나 현대차가 궁극적으로 원하는 건 내연기관을 넘어, 고성능 전동화 모델이다. 실제로 아이오닉5 N이 해외에서 테스트중인 것으로 알려졌는데, 최근 국내에서도 같은 모델이 발견되어 큰 관심을 끌고 있다.

권영범 에디터

아이오닉5 N 스파이샷 / 사진 = 네이버 남차카페 ‘경기ll숏카’님 제보
아이오닉5 N 스파이샷 / 사진 = 네이버 남차카페 ‘경기ll숏카’님 제보

한눈에 봐도
N 스러운 모습

거두절미하고, 바로 본론으로 들어가 보자. 위장막을 두껍게 쓰고 있지만, 영락없는 아이오닉5의 모습을 지니고 있다. 위장막 속에서 드문 보이는 바디 컬러는 현대차 N의 상징인 퍼포먼스 블루가 칠해져 있는걸 볼 수 있다.

뒤이어 아이오닉5 N의 전반적으로 바라봤을 때, 일반 모델에 비해 한층 더 와이드해진 느낌을 받는다. 휠은 인치수가 정확히 나온 게 없지만, 피제로 피렐리 타이어의 조합인 것으로 보아 21~22인치 수준의 크기로 보인다.

아이오닉5 N 스파이샷 / 사진 = 네이버 남차카페 ‘경기ll숏카’님 제보
아이오닉5 N 스파이샷 / 사진 = 네이버 남차카페 ‘경기ll숏카’님 제보

일반 모델에는 없던
‘와이퍼’가 생겼다

요즘 들어 현대차 그룹이 프로토 타입을 테스트할 때 피렐리 타이어를 많이 쓰는 것으로 보아, 향후 출시할 때 적용될 가능성도 기대 중이다.

휠 안에 자리한 브레이크 시스템도 인상적이다. 고성능 모델답게 4P로 추정되는 대용량 캘리퍼가 보이며, 디스크 로터 사이즈와 두께도 굉장히 큰 것으로 보인다. 또한, 일반 모델에는 없던 와이퍼가 생긴 것 역시 특징이다.

유럽에서 발견된 아이오닉5 N / 사진 = carscoops
유럽에서 발견된 아이오닉5 N / 사진 = carscoops

지금까지 알려진
아이오닉5 N 스펙

현재 아이오닉5 N의 알려진 스펙은 다음과 같다. 최대 출력 584마력, 최대 토크 75.5kg.m의 성능을 발휘하며, 0-100km/h까지 도달하는 데 걸리는 시간은 불과 3.5초다. 최고 속도는 260km/h에서 제한 걸린다.

배터리 용량은 77.4kWh이며, 1회 충전 시 주행할 수 있는 거리는 405km 수준이다. 다만 이 수치는 WLTP 기준이며, 한국 인증 기준 300km 중~후반대일 것으로 업계는 예상한다.

유럽에서 발견된 아이오닉5 N / 사진 = carscoops
유럽에서 발견된 아이오닉5 N / 사진 = carscoops

또한 N 전용 사이드 스커트, 대형 스포일러, N 전용 휠과 각종 버튼류가 적용될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아이오닉5의 지적사항 중 하나인 리어 윈도우 와이퍼의 부재가, 이번 아이오닉5 N에서 개선되어 나올 전망이다.

구체적인 출시 일정은 미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기아차의 고성능 전기차 EV6 GT가 국내 출시 예정인 만큼 아이오닉5 N의 출시 또한 가능성이 큰 것으로, 업계는 바라보고 있다.

이 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1
+1
2
+1
0
+1
0
+1
0

댓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