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레기 무단투기로 도로 몸살
연간 처리 비용만 16억 원
졸음쉼터에 나타난 쓰레기 빌런

카니발과 버려진 쓰레기들 / 에펨코리아 ‘당돼표’님 제보

별도의 쓰레기통이 없는 자동차 실내는, 조금만 신경을 안 써도 컵 홀더나 문손잡이 아래쪽 등 구석구석에 생활 쓰레기가 쌓이게 된다. 이에, 차량용 쓰레기통을 구입하거나 날을 잡아 실내 청소를 하는 사람이 있지만, 도로에 쓰레기를 툭툭 버리는 운전자도 존재한다.

작년 한국도로공사의 자료에 따르면, 2016년부터 2020년까지 5년간 고속도로에 무단으로 버려진 쓰레기의 양은 무려 34,915톤이며 처리 비용은 80억 원에 달했다. 강변북로나 올림픽대로 등 자동차 전용도로에서도 연간 100톤이 넘는 쓰레기가 버려지는 것으로 밝혀졌는데, 최근 고속도로 졸음쉼터에서 마구잡이로 쓰레기를 내버린 운전자가 포착돼 화제가 되고 있다.

김현일 에디터

문 열고 청소 중인 카니발 차주 / 에펨코리아 ‘당돼표’님 제보
한 쪽에 버려진 쓰레기들 / 에펨코리아 ‘당돼표’님 제보

과학으로 떠오른 카니발
이번에는 쓰레기 무단투기

지난 3일, 온라인 커뮤니티 에펨코리아에는 ‘경부 졸음쉼터 역대급 쓰레기빌런 등장’이라는 제목으로 한 카니발 차주의 엽기 행각이 올라왔다. 함께 올라온 사진에는 졸음쉼터 한쪽에 주차된 검은색 카니발과 주변에 흩뿌려진 비닐봉지나 휴지 등의 쓰레기가 적나라하게 담겼다.

제보자는 졸음쉼터에 진입했을 때부터 해당 차량 주변에 쓰레기가 많은 점이 의아했다고 하는데, 가까이 가서 보니 물티슈로 차량을 청소하며 나오는 각종 쓰레기를 마구잡이로 던지고 있었다고 한다. 이에 더해, “몇 발짝만 가면 쓰레기통이 있는데…”라며 그의 도덕성을 비판하기도 했다.

쓰레기가 몰린 졸음쉼터 / 한국일보
이용객이 넘쳐나는 졸음쉼터 화장실 / 한스경제

졸음쉼터에 쓰레기 몰려
관리 인원은 제한적

지난 2010년에 처음으로 도입된 졸음쉼터는 이후 졸음운전으로 인한 사고 예방 효과가 확인되어 현재도 정부 주도의 증설 사업이 진행 중이다. 하지만 도로 곳곳에 설치된 졸음 쉼터를 관리하는 인원이 한정적이라서 쓰레기 처리와 화장실 청소 등 관리 문제에 몸살을 앓고 있다.

더불어, 이번 제보에 등장한 운전자처럼 보는 눈이 적다고 비양심적인 행태를 보이는 사람도 더러 있는데, 지정되지 않은 곳에 생활 쓰레기를 버리면 폐기물관리법에 따라 5만 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이에 더해, 운전 중 도로에 담배꽁초 등 쓰레기를 버린 경우에는 도로교통법에 따라 범칙금 5만 원과 벌점 10점이 부과된다.

카니발 차주가 남기고 간 쓰레기 / 에펨코리아 ‘당돼표’님 제보
졸음쉼터에 버려진 자잘한 쓰레기들 / 아시아뉴스통신

“상식 파괴 수준”
네티즌들의 반응

한편, 졸음쉼터에서 차량을 청소하며 쓰레기를 무단투기한 운전자를 본 네티즌들은, “진짜 제발 신고해주세요”, “차가 쓰레기장이네”, “따로따로 계산해서 금융치료 해주세요”, “저렇게 무책임하게 쓰레기 버리는 사람들 의외로 많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졸음쉼터 설치 이후, 이동 중에 생리현상을 해결하기도 쉬워졌고 졸음운전 사고 건수도 확연하게 줄어 성공적인 사업이라는 평가가 많다. 하지만 어디까지나 잠깐 쉬었다가 가는 목적으로 설치된 시설인 만큼 장시간 이용이나 쓰레기 배출 등의 행위는 자제하는 것이 좋겠다.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이 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7
+1
3
+1
2
+1
30
+1
4

26 COMMENTS

  1. 쓰레기를 버려도 범칙금이 5만원이라서 버리는 사람이 많지 않을까요?
    50만원, 100만원을 부과하면 과연 버리는 사람들이 얼마나 될까요? 우리나라는 대부분의 사람들이 질서를 잘 지키지만 범칙금이 작아서 이를 지키지 않는 사람들도 일부 있는 듯 합니다.

  2. 진짜 미래에 아이들을 위해 이러면 안돼는데 ㅠㅠ 제가 놀러가서 쓰레기를 집으로 들고오니 같이간 지인이 일을 만든다고 하는사람보고 그사람과 손절했네요 사소한 말한마디에 그사람의 내면을 알겠더라고요

  3. 진짜 미래에 아이들을 위해 이러면 안돼는데 ㅠㅠ 제가 놀러가서 쓰레기를 집으로 들고오니 같이간 지인이 일을 만든다고 하는사람보고 그사람과 손절했네요 사소한 말한마디에 그사람의 내면을 알겠더라고요

  4. 졸부들이계곡에서 몰래세차도 쓰레기도
    음식물찌꺼기버리는행위 젤많이한다ㆍ사람없을시간도로가외 차창문 넘머로 쉇던지는행위등은 혼자비싼차타고다니고 질낮은자들이 하는 병적인 조폭같은짓도 많이한다ㆍ

  5. 좀. 이런쓰레기걑은 인간들은 벌금백만원 물려야해결된다!

    제발. 나라가 제데로 되려면.
    법이 무서워야 고쳐진다.
    법이 €법이라서.촉법아이들부터.
    어른들도 인간쓰레기들이 곳곳에 넘쳐난다.

    왕창때리는벌금으로라도 고쳐나가야한다!

  6. 맞습니다.
    범칙금 50만원으로 올려서
    신고한 사람에게 70%주면
    신고건수가 엄청 많을겁니다.
    그러면 돈 아까워서 못버릴겁니다

  7. 저도 고속도로 유지관리일을하면서 보고느낀것은 졸음쉼터에도 쓰레기분리통이배치되어있는대도 재떨이부근에 온갖쓰레기투하 특히나관광버스가들어오면 온갖음식물쓰레기 음식물담은용기 정말치워도 치워도 끝이없읍니다

  8. 제발 차타고 졸음쉼터에 왔으면 기본적인 양심좀 챙겨라
    분리수거는 하고 화장실 더럽히지말고 나도 화장실가는데 배려하면서 살자 대한민국이 왜 작은 중국 수준인지 안다
    우리아빠도 저런 놈들 싫어할거임 아마도

  9. 쓰레기투기근본대책은표지판설치. 부법으로쓰레기버리면과탤료중과및차량압류가답이다
    도로는개인사유물이아니며. 투기자는엄하게다루어야함
    차량. 차주신상공개와차량번호공개

  10. 고속도로만 그런게 아니고 관광지 모든 도로와 해변 계곡에도 쓰레기 버리는 후진국형 공중도덕

  11. 졸음쉼터에서 쓰레기 무단투기뿐만아니라 둘레길 천변로등 온갖 쓰레기 투기 개한밍국의 현주소다 특히 개견주들 개똥은 왜안치우나 개보다못한 개견주들도 주위에 늘였다

댓글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