쏘나타 페이스리프트에 스타리아 디자인을 입히면..”어, 이게 뭐지?”

1
4844

역대급 디자인 호불호
쏘나타 페이스리프트 진행
예상 디자인은 ‘스타리아 룩?’

디자인으로 호불호가 가장 심하게 갈린 국산차를 손꼽아보자면, 8세대 쏘나타가 꼭 순위 안에 들 것이다. 이에 부정하는 독자분들은 거의 없을 것이라 생각한다. 현대차 내부에서도 8세대 쏘나타가 디자인으로 실패한 차라는 걸 어느 정도 인정하는 분위기라는 소식도 들려오는데, 그래서 페이스리프트 모델은 그 어느 차보다도 디자인에 신경을 쏟아붓고 있다고 한다.

최근 위장막 테스트카도 유튜브를 통해 포착이 되어 대중들의 관심도가 매우 높아진 상황, 쏘나타 페이스리프트는 어떤 디자인으로 탄생할까? 테스트카를 통해 일명 ‘스타리아 룩’ 디자인이 될 것임을 예상할 수 있게 됐는데 이를 포착한 해외 네티즌이 예상도를 그려내 주목받고 있다. 함께 살펴보자.

박준영 편집장

쏘나타 페이스리프트 예상도 = KOLESA.RU

해외 네티즌이 그린 예상도
쏘나타에 스타리아 룩을 입히면?

KOLESA.RU에 업로드된 신형 쏘나타 예상도를 살펴보면 스타리아룩을 쏘나타에 적용한 것을 확인할 수 있다. 느낌 비교를 위해 기존 쏘나타 사진과 함께 배치해 보았는데 여러분들이 보기엔 어떤가? 기존 쏘나타 디자인이 워낙 호불호가 많이 갈렸고, 대부분 반응은 불호였기 때문에 사실 이보다 더 최악이 나오기도 어려울 것이다.

예상도를 확인한 네티즌들도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이게 어울리네?”, “쏘나타에 정말 찰떡이네”, “이렇게만 나와도 대박 나겠다”, “그 못생긴 메기 디자인 말고 진작에 이런 거로 했어야지”라는 반응이 쏟아진 것이다.

쏘나타 페이스리프트 예상도 = KOLESA.RU

테일램프를 아반떼처럼
일자로 구성하면 이런 느낌

후면부 디자인은 그랜저 풀체인지처럼 가는 일자형 테일램프를 적용하여 예상도를 그렸는데, 실제 양산차가 이렇게 나오지는 않을 전망이다. 기존 쏘나타와의 차이점이라고 한다면, ㄷ자로 감싸는 형태의 테일램프가 깔끔한 일자형으로 바뀐 것이다.

후면부 예상도 역시 기존 디자인보다는 더 낫다는 반응들이 쏟아졌는데, “현대차는 그 뛰어난 디자이너들 데려다 놓고 뭐 하는지 모르겠다”라는 반응도 있어 눈길을 끌었다.

DN8 페이스리프트 위장막 테스트카 사진 = Youtube ‘우파푸른하늘’

전면부는 실제로
스타리아 룩이 될 가능성이 높아
국민차 타이틀 되찾을 수 있을까?

최근 포착된 위장막 테스트카를 살펴보면, 전면부는 어느 정도 예상도와 비슷한 느낌인 스타리아 룩으로 나올 가능성이 매우 높다. 일자로 쭉 가로지르는 DRL 형상이 포착되었으며, 범퍼 하단부에 자리 잡은 헤드램프, 큼지막한 그릴 때문이다.

후면부는 프로토타입 테스트카인만큼 양산형 부품이 아닌 더미 타입 테일램프가 장착되어 있어 아직 정확한 디자인 변화 포인트는 알기 어렵다. 다만, G70이나 K9처럼 페이스리프트로 번호판 위치가 바뀐다든지 하는 정도의 큰 변화는 없어 보인다. 신형 쏘나타는 디자인 호불호를 이겨내고 다시 국민차 타이틀을 획득할 수 있을까?

이 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1

댓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