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GV70 예상도 | carscoops.com)

현대자동차와 제네시스는 굵직한 모델들을 연달아 출시하며 2020년 상반기를 알차게 보냈다. 아반떼 CN7을 출시하며 삼각떼에 삐져있던 기존 고객들의 마음을 돌리는데에 성공하였고 새로운 디자인 랭귀지가 적용된 G80과 GV80을 앞세워 “디자인은 역대급”이라는 말을 들으며 현대자동차와 확실한 차별화를 이루어내는데 성공하였다.

그렇게 화려하게 데뷔한 쿼드램프와 크레스트 그릴이였지만 아직 제네시스가 안심하기엔 이르다. 이 디자인 랭귀지가 적용되어 출시될 모델들이 연달아 준비되어있기 때문이다. 초반 호응을 끝까지 유지하며 내수시장에 제네시스의 이미지를 확고이 하기 위해서는 후속타를 제대로 준비해야한다. 그리고 현대자동차는 자사의 디자인 랭귀지가 적용된 최초의 중형 SUV “GV70” 의 데뷔를 준비하고 있다.

Joseph Park 수습기자

(사진= GV70 CLUB | 무단 사용 금지)

GV70이 제네시스 브랜드에게
미칠 영향

SUV시장이 여전히 뜨겁다. 범세계적 트랜드이다. 이에 발맞춰 거의 모든 회사가 SUV를 만드는 시대이다. 제네시스에서도 최초의 SUV로서 GV80을 개발했다. 하지만 높은 가격대와 대형SUV 특성상 구매층의 연령대가 높다는 점에서 그 한계가 있다. GV80이 한국 아버지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면 이제 아들들이다. G80이 출시된 이후 G70을 출시한 것 처럼 말이다.

(사진= GV70 CLUB | 무단 사용 금지)

경쟁 차종
분석

이미 많은 프리미엄 브랜드에서 중형SUV를 출시하고있다. 추정되는 GV70의 크기 제원은 길이 4,675mm, 너비1,845mm, 높이 1,670mm, 휠베이스 2,705mm 로 대략 QM6정도가 유력해보이지만 럭셔리 브랜드를 지향하는 제네시스 브랜드 특징과 고가정책으로 인해 많은이들이 수입 중형SUV와 GV70을 고민할 것으로 예측된다.

GV70 출시후 경쟁이 예상되는 대표적인 모델은 메르세데스 벤츠 GLC와 BMW X3이다. 여기엔 쿠페모델까지 포함된다. 제네시스 가격책정 자체가 수입 모델 대비 저렴한 가격에 더 많은 옵션을 넣어 판매가 되기 때문에 디자인만 성공적으로 출시가 된다면 최근 제네시스 디자인에 대한 여론을 봤을떄 무난하게 시장에 안착할수 있을 것으로 예측된다.

디자인이 중요하다. 독보적인 디자인으로 차별화를 이루어내지 못하면 소비자의 입장에서는 탄탄한 기본기를 갖고 있는 수입 브랜드를 선택할 것이다. G80과 GV80-이 폭발적인 판매량을 보여줄 수 있었던 것도 8할이 고급화전략에 힘입은 디자인이라고 볼 수 있다.

GV80, G80 디자인이
호평받을 수 있었던 이유

이전 제네시스 모델들의 디자인이 호평받을 수 있었던 이유는 발란스에 있다. 쿼드램프와 크레스트그릴을 각 세그먼트에 맞게 그려냈다. GV80의 경우에는 전면부 크레스트 그릴을 범퍼 하단의 날개형태의 범퍼가 이를 단단히 받쳐주며 당당하고 우아한 이미지를 그려내고 있다. 특히 측면 프로파일이 상당히 매력적인데 측면부에 길게 포물선을 그리고 있는 파라볼릭 라인은 웨이스트 라인 두꺼운 크롬 가니쉬와 더불어 차체를 더욱 길고 우아하게 만든다.

G80은 보다 단아한 이미지를 풍긴다. 전면부에서는 장식적인 요소를 최대한 배제하였으며 이때문에 크레스트 그릴이 더 돋보인다. 세부적인 디테일들은 루크 동커블케와 이상엽 디자이너가 벤틀리에서 그려낸 2015 EXP 10 Speed 6 컨셉 디자인들이 많이 적용되었다. 제네시스의 근간이 되는 세단모델답게 제네시스의 브랜드 철학과 디자이너들의 감각이 잘 어우러져 멋진 조화를 이루어내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하지만 위에 언급한 제네시스의 모델들과 곧 출시예정인 GV70은 디자인의 결이 다를 수 밖에없다. GV80은 대형SUV 답게 당당하고 역동적인 우아함을 그려냈고 G80또한 준대형 세단에 걸맞는 단아함으로 디자인되었다. 하지만 GV70은 G70처럼 보다 스포티한 이미지가 강조될 것으로 보여진다.

GV70은 현재 디자인이 유출된 G70처럼 스포티한 이미지가 많이 강조될 것이다. 위장막차량 사진을 통해 알 수 있듯이 크레스트그릴은 GV80의 것보다 라운드값이 더 적용된 유려한 디자인을 갖게 될 것으로 보여지며 범퍼 하단부는 G70처럼 크레스트 그릴을 역으로 받쳐주는 형태로 꾸며질 가능성이 크다. 측면부또한 후륜구동 플랫폼 특유의 날렵한 프로포션이 특징인데 쿠페형에 가까울 정도로 많이 누워있는 D필러와 C필러를 통해 보다 날렵한 디자인을 확인 할 수 있다.

(사진= GV70 CLUB | 무단 사용 금지)

최근 G70 페이스리프트 디자인이 유출되었는데 기대에 미치지못하는 디자인으로 논란이 되고 있다. 그러나 G70은 페이스리프트 모델이자 과도기적인 모델인 점을 감안하면 어느정도의 면죄부는 얻을 수 있을것으로 생각된다.

하지만 GV70은 다르다. 낮은 무게중심과 날렵한 외관의 제네시스의 중형 SUV로써 젊은층을 처음으로 공략한다. 앞서 보여주었던 제네시스 디자인 때문에 많은 사람들은 이미 많은 기대를 걸고 있다. 최근 파워트레인관련 이슈 때문에 제네시스의 디자인마저 평가절하받는것이 개인적으로 아쉬웠다. 한국을 대표하는 프리미엄 럭셔리 브랜드로서 이번 GV70을 통해 브랜드 입지를 확고히 하는 바람이다.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