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성비 미쳤다.. 아반떼 계약한 사회 초년생들, ‘트랙스’로 갈아타야 하는 이유

0
1502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 사진 출처 = 네이버 남차카페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 사진 출처 = 네이버 남차카페 “인천ll제눼시스”님

쉐보레 신형 트랙스 출시
역대급 가성비로 화제
아반떼보다 저렴하다?

올해 출시 예정 신차 중 적지 않은 기대를 모았던 쉐보레 신형 트랙스가 마침내 출시됐다. 한국지엠은 22일 오전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에서 ‘트랙스 크로스오버’의 미디어 쇼케이스 행사를 열고 사전 계약을 시작했다. 현대 코나, 기아 셀토스 등 경쟁 차종은 필요한 옵션 몇 가지만 골라도 3천만 원에 근접할 정도로 비싸진 반면 신형 트랙스는 풀옵션 구성도 3천만 원을 넘지 않는 것으로 알려져 화제다.

심지어 경차를 제외하고 가장 저렴한 가격대를 자랑하는 사회 초년생들의 원픽 아반떼와도 비벼볼 만한 가격대를 갖춰 비교 대상으로 언급된다. 이달 초 페이스리프트를 거친 아반떼는 소폭의 가격 인상이 있었는데 1.6L 가솔린 기준 1,960만 원~2,671만 원의 시작 가격이 형성되어 있다. 신형 트랙스는 어느 정도의 가격대가 책정되었으며 어떤 사양을 갖췄는지 가볍게 살펴보았다.

이정현 기자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 사진 출처 = 네이버 남차카페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 사진 출처 = 네이버 남차카페 “인천ll제눼시스”님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인테리어 / 사진 출처 =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인테리어 / 사진 출처 = “Motor Trend”

2,052만 원에서 시작
EPB, 오토홀드가 기본

신형 트랙스의 트림별 시작 가격은 LS 2,052만 원, LT 2,366만 원, 액티브 2,681만 원, RS 2,739만 원으로 책정되었다. 최고출력 139마력, 최대토크 22.4kg.m를 내는 E-터보 프라임 1.2L 가솔린 엔진과 Gen III 6단 자동변속기가 맞물리며 전륜구동 사양만 생산된다. 국내에 판매되는 쉐보레 차량 중 드물게 오토홀드가 기본 적용되었으며 전자식 주차 브레이크 역시 마찬가지다.

기본 안전 사양은 준수한 편이다. 후방 카메라, 보행자 감지 기능을 포함한 전방 충돌 경고 및 자동 긴급 제동 시스템, 차로 이탈 경고 및 유지 보조, 후측방 사각지대 경고, 스피드 리미터 등이 전 트림에서 기본이다. 프로젝션 타입 헤드램프를 포함한 등화류도 대부분 LED가 적용되며 센터 암레스트 및 6:4 폴딩이 기본인 뒷좌석, 전 좌석 원터치 다운 파워윈도우, 액티브 노이즈 캔슬레이션, 스마트폰 미러링을 지원하는 8인치 컬러 터치스크린 역시 기본 편의 사양에 포함된다.

단순한 옵션 표의 양면
LS 트림은 눈속임용?

옵션 구성은 꽤 단순하다. LS 및 LT 트림에서는 35만 원짜리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만 선택할 수 있으며 액티브 및 RS 트림은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과 파워 테일게이트로 구성된 64만 원짜리 테크놀로지 패키지, 69만 원짜리 선루프가 공통 옵션으로 마련된다. 여기에 루프 크로스 바, 러기지 라이너로 구성된 43만 원짜리 힛더로드 패키지는 액티브에서만 선택할 수 있다.

하지만 단순한 옵션 구성이 마냥 좋은 것은 아니다. 원하는 기능이 하위 트림에 없다면 상위 트림을 선택하는 수밖에 없기 때문이다. 예를 들어 열선 스티어링 휠과 1열 열선 시트, 2열 에어벤트는 LT 트림부터 기본 적용된다. 여기에 1열 통풍 및 전동 시트를 원한다면 액티브 및 RS 트림을 선택해야만 한다. 사실상 깡통인 LS 트림은 시작 가격을 낮추기 위한 눈속임에 불과하다는 지적이 이어진다.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트렁크 / 사진 출처 = 유튜브 채널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트렁크 / 사진 출처 = 유튜브 채널 “ACCELER8”
쉐보레 신형 트랙스 / 사진 출처 = 네이버 남차카페
쉐보레 신형 트랙스 / 사진 출처 = 네이버 남차카페 “인천II티끌모아한푼”님

풀옵션 가격 2,872만 원
아반떼 풀옵션보다 저렴

그럼에도 신형 트랙스가 범접할 수 없는 가성비를 갖췄음은 분명하다. 아반떼와 비교했을 경우 시작 가격은 다소 비싸지만 풀옵션 가격은 저렴하기 때문이다. 개별소비세 3.5% 적용 기준 트림별 풀옵션 가격을 살펴보면 LS 2,087만 원, LT 2,401만 원, 액티브 2,857만 원, RS 2,872만 원으로 나름 합리적이다. 아반떼의 트림별 풀옵션 가격은 스마트 2,318만 원, 모던 2,824만 원, 인스퍼레이션 2,907만 원이다.

심지어 신형 트랙스의 풀옵션 가격은 경쟁 차종 중간 트림 풀옵션 가격보다 저렴하다. 기아 셀토스 2.0 가솔 프레스티지 풀옵션 사양은 2,945만 원, 현대 코나 2.0 가솔린 프리미엄 풀옵션 사양은 3,450만 원에 달한다. 물론 각종 편의/안전 사양 구성에 차이가 존재하겠지만 신형 트랙스가 2천만 원대 신차 시장에 가져다줄 변화는 클 전망이다.

이 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2
+1
0
+1
0
+1
0

댓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