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싼 이유가 있었네.. 드디어 공개된 신형 카이엔 가격표, 옵션 가격만 무려?

0
2209

카이엔 페이스리프트 공개
대시보드 레이아웃 큰 폭 변화
최고 사양 카이엔은 얼마?

카이엔

지난 17일, 포르쉐 AG는 페이스리프트를 거친 2024년형 카이엔을 공개했다. 브랜드 주력 모델인 준대형 SUV 카이엔은 차체 안팎에 걸친 디자인 수정과 파워트레인 성능 개선 등 대대적인 제품 업그레이드가 진행됐다. 익스테리어는 얼핏 봐서는 큰 변화를 느낄 수 없는데, 헤드램프 내 두 줄로 표현된 DRL과 좌우로 늘어난 공기 흡입구를 포함한 범퍼 등 전면부가 가장 극적인 수정을 거쳤다.

대신 대시보드는 획기적으로 바뀌었다. 운전석에는 12.6인치 디지털 클러스터가, 센터패시아엔 12.3인치 인포테인먼트 디스플레이가 탑재되며 옵션을 통해 10.9인치 조수석 디스플레이를 추가할 수 있다. 해당 옵션은 좌우를 가로지르는 쾌적한 시야를 제공하므로 계약자 대부분의 선택이 유력해 보이는데, 이를 포함해 모든 옵션을 추가하면 얼마일까?

김현일 기자

가장 비싼 트림은 터보 GT
선택 사양 모두 더했더니

신형 카이엔은 현재 북미시장에서 계약이 가능하다. 포르쉐는 차량 정보와 함께 80,850~197,950달러(한화 약 1억 829만~2억 6,515만 원)라는 가격표(탁송 수수료 1,650달러 포함)를 공개했으며, 최근 선택 사양을 고를 수 있는 온라인 컨피규레이터 페이지를 개설했다.

포르쉐는 “옵션 가격을 생각하면 차 값이 오히려 저렴하다”라는 우스갯소리가 있을 정도로 고가의 옵션을 다양하게 제공하는 브랜드로 알려져 있다. 그렇다면, 신형 카이엔 트림 중 197,950달러(한화 약 2억 6,515만 원)로 가장 비싼 터보 GT의 풀옵션 가격은 얼마일지 계산해 보자.

외장색 변경에만 1,762만 원
주유구 캡까지 다양한 선택지

늘 그렇듯 옵션 선택은 외장색부터 시작한다. 신형 카이엔 터보 GT는 기본 색상으로 무채색 4종을 제공하지만, 13,150달러(약 1,762만 원)를 추가하면 총 52종의 브랜드 독점 컬러를 고를 수 있다. ‘무슨 페인트칠이 이렇게 비싸’라는 생각이 바로 들게 하는 해당 가격은 단일 옵션 중 가장 비싸다.

기존 22인치 휠의 색상을 바꾸고 보안을 위해 전용 볼트를 추가하면 660달러(약 88만 원)가 추가된다. 아무도 원하지 않겠지만, 숫자 등을 새길 수 있는 커스터마이징 데칼은 1,020달러(약 136만 원)이며 그 외에도 검정색 도어 핸들 350달러(47만 원), 변형 테일 라이트 1,140달러(약 152만 원), 특별히 디자인된 주유구 캡 160달러(약 21만 원) 등 다양한 외관 옵션이 존재한다.

옵션 가격만 8천만 원대
모델 최고가는 3억 4천

실내로 들어오면 스티치 패턴 디자인 패키지가 5,070달러(약 679만 원)이며, 패키지를 고르더라도 스티어링 휠과 투톤 인테리어엔 돈을 더 들여야 한다. 여기서 끝이 아니라 헤드레스트에 포르쉐 로고를 수놓고 싶다면 570달러(약 76만 원), 안전벨트 색상 변화에는 660달러(약 88만 원)가 필요하고 3,060달러(약 410만 원)로 도어 스텝을 카본으로 바꿀 수 있다.

편의 사양으로는 앞서 언급한 조수석 디스플레이가 1,490달러(약 200만 원)이다.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과 레인 어시스트는 2,750달러(약 368만 원)이며 서라운드 뷰는 1,620달러(약 217만 원), Burmester 3D 오디오 시스템은 5,810달러(약 778만 원)에 추가할 수 있다. 누락된 옵션을 모두 포함하여 신형 카이엔 터보 GT의 옵션 가격 총합은 60,530달러(약 8,108만 원)이다. 결국, 가장 비싼 신형 카이엔을 얻고 싶다면 258,480달러(약 3억 4,623만 원)가 필요하다.

이 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1
+1
1
+1
1
+1
1
+1
2

댓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