렉서스 신형 SUV
풀사이즈 TX 준비중
수입차 경쟁 가능할까?

토요타 그룹의 고급 디비전 렉서스, 그들이 쌓아 올린 프리미엄 브랜드 이미지는 후발주자임에도 불구하고, 가장 성공적인 브랜드 가치를 쌓아 올린 성공적인 브랜드로 평가받는다. 특히 그 효과는 북미 시장에서 빛을 발하기 시작했는데, 중~대형 세단을 비롯해 미들급 SUV까지 모두 토요타 기반의 차들을 기반으로 고급스럽게 재조율하여 내놓는 파생형 모델이지만, 철저한 현지화를 토대로 엄청난 성과를 거두게 된다.

그런 렉서스가 유일하게 힘을 못 쓰는 시장이 존재하니, 그것은 바로 풀사이즈 SUV 시장이다. 지난 2021년에 렉서스 LX를 풀 체인지하면서, 렉서스 내부적으로 가장 럭셔리한 풀사이즈 SUV로 통했지만 그건 렉서스 내부에서나 먹히는 말이었다. 미국 본토에선 이미 그보다 오래전부터 풀사이즈 SUV를 만들어왔고, 훨씬 더 강력하고 호화롭고 더욱 기능성 있는 차를 만들었기에 렉서스는 이 분야에서 큰 힘을 못 썼다. 그런 그들이 최근 ‘TX’라는 이름으로 새롭게 선보일 차가 있어서 오늘 이 시간 글을 쓴다. 과연 렉서스가 선보일 새로운 풀사이즈 SUV는 어떤 모습일지 함께 알아보자.

 권영범 에디터

5,000mm가
넘는 전장

렉서스 TX는 렉서스가 가진 본연의 럭셔리 함을 그대로 간직하되, BMW X7과 메르세데스-벤츠 GLS와 필적하는 크기와 성능을 가져야만 한다. 그리고 기존에 판매되고 있는 바디 온 프레임 구조의 LX와 GX의 구조적 고질병인 승차감도 한껏 살려야 한다. 그로 인해 이번에 새롭게 선보일 TX는 토요타의 하이랜더를 기반으로 만들어질 것으로 알려졌다.

플랫폼은 토요타의 모듈형 플랫폼인 TNGA-K를 활용하며, 이 플랫폼을 활용한 4세대 하이랜더 또한 이전 세대보다 한층 더 덩치 카 커졌다. 이뿐만이 아니다. 이보다 실내 공간을 더 늘린 그랜드 하이랜더를 기반으로 만들어진다는 점이다.

토요타 하이랜더의 파워트레인은 V6 3.5L 자연 흡기 가솔린 엔진과 2.5L 하이브리드 모델이 적용되는데, 이번에 새롭게 선보일 TX에도 동일하게 적용될 것으로 알려졌다. 참고로 3.5L 모델은 최대 출력 295마력, 최대 토크 36.3kg.m를 내뿜으며, 하이브리드 모델은 시스템 합산 출력 240마력, 최대 토크 22.5kg.m를 선보인다.

북미 현지에선 이미 TX의 상표권 등록이 마무리된 것으로 알려졌다. TX 350 그리고 TX 500h 이름이 등록되었으며, 이제 출시만을 기다리면 되는 것이다.

V6 트윈 터보
유닛의 장착 가능성

사실 풀사이즈 SUV를 움직이기에 토요타의 3.5L V6엔진은, 차량 자체를 움직이는 데는 별문제가 되지 않겠지만 미국 시장의 정서상, 펀치력을 중요시하는 시장에서 과연 럭셔리 브랜드 SUV임에도 불구하고 빈약한 심장을 인정해 줄지가 미지수다.

그 때문에 해외의 반응을 살펴보면, 향후 출시 예정인 TX에 대한 파워 트레인의 갑론을박이 상당히 많은 편인데, 대표적인 반응을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 “이미 LX에서 트윈 터보 유닛을 장착했다. 굳이 TX에도 똑같이 따라갈 필요 없다.”, “한쪽은 숙성된 유닛을 가져가는 게 좋아 보인다”, “10단 자동 변속기는 아직 우리에게 증명되지 않았다” 등의 반응을 살필 수 있었다.

또 다른 반응은 “비싼 돈 주고 구닥다리 파워 트레인은 별론데”, “LX에서 먼저 선보인 트윈 터보 엔진은, TX에서도 훌륭할 것이다”, “자연 흡기 속 안 썩이는 건 좋은데, 많이 느릴거 같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날이 자동차 업계의 트랜드는 더욱 커져만 가는 크기다. 이에 시장의 피드백을 반영하여 GX, LX, RX, RX L을 시장에 투입하였지만 사실상 여타 다른 상급 모델들과 경쟁하는 데 있어 한계를 보였던 렉서스였다. 그런 그들이 이번 TX를 통해 다시금 제대로 시장을 공략하고자 하는데, 과연 TX는 어떤 모습으로 시장에 등장할지 귀추를 지켜보며 글을 마친다.

이 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Featured 랭킹 뉴스

    댓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