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라리 SUV에 자극 받은 포르쉐, 카이엔보다 ‘3배’나 더 비싼 전기 SUV 만든다고?

0
4039

포르쉐 대형 전기 SUV 예상도
카이엔, 타이칸 엿볼 수 있어
조금 늦은 시장 진입 우려

사진 출처 = ‘motor1’

포르쉐는 자동차 시장 트렌드의 변화에 가장 효과적으로 대응하는 럭셔리 브랜드라는 평을 늘 들어왔다. 그 대표적인 사례가 SUV의 대유행에 발맞춰 출시한 카이엔으로 위기의 포르쉐를 다시 한번 메이저 브랜드로 단숨에 올려놓는 기염을 토한 것이었다. 그리고 전기차 시대에서도 타이칸을 선두로 적응하기 위해 다양한 시도를 내놓고 있는 것이 최근 동향이다.

이러한 포르쉐가 현재 회심의 일격으로 준비하고 있는 것이 대형 전기 SUV, 코드네임 K1이다. 이 차는 현재까지 어떠한 정보도 공개되지 않았지만, 최근 유력 자동차 외신인 motor1에서 그 예상도와 함께 분석을 내놓았다. 이에 대해서 먼저 살펴본 뒤에 주목해야 할 포인트를 몇 가지 살펴보도록 하자.

오대준 기자

포르쉐 전기 대형 SUV 예상도 / 사진 출처 = ‘motor1’
포르쉐 타이칸 / 사진 출처 = ‘포르쉐 다운타운 LA’

전면부 디자인은 타이칸 실루엣
패밀리룩에 진심인 포르쉐

먼저 motor1의 예 상도를 살펴보자. 전면부의 실루엣 디자인은 누가 보아도 타이칸으로부터 모티브를 얻은 것이 확실해 보인다. 다만 흔히 타이칸 디자인에서 호불호가 갈리는 눈물자국인 전면부 에어덕트는 SUV의 전면부의 두께가 넓어지면서 헤드램프와 분리된 형태를 취하고 있다. 이에 대해서는 일체형 디자인에서 오는 단정함보다는 헤드램프 형태의 날카로움이 더 강해져 멋지다는 해외 네티즌들의 평을 찾아볼 수 있었다.

또한 해당 헤드램프는 현재 포르쉐가 준비 중인 전기차인 718 박스터 EV, 마칸 EV의 프로토타입 모델들에서도 찾아볼 수 있는 디자인인데, 아마 포르쉐는 이 디자인 언어를 이후 자사에서 출시하는 모든 전기차의 패밀리룩으로 결정한 것을 외신이 고려한 것으로 보인다. 개인적으로는 포르쉐 특유의 클래식함은 덜하지만 미래지향성이 강한 전기차 모델에는 잘 어울린다고 생각한다.

포르쉐 전기 대형 SUV 예상도 측후면부 / 사진 출처 = ‘motor1’
포르쉐 카이엔 쿠페 / 사진 출처 = ‘CarBuzz’

측면부는 카이엔 쿠페 보여
럭셔리 SUV 디자인의 정석

측면부는 역시나 포르쉐 불후의 역작인 카이엔, 특히 카이엔 쿠페의 실루엣을 찾아볼 수 있었다. 측면부의 굴곡 포인트와 함께 공기 역학을 고려해 사선으로 떨어지는 후면부는, 전면부를 가리고 본다면 카이엔과 거의 흡사할 정도로 유사하게 디자인되었다.

카이엔은 디자인적으로 처음 출시되었을 때와 최신 모델 사이에도 큰 차이가 없을 정도로 멋진 디자인을 지니고 있음은 포르쉐의 변화를 맘에 들어 하지 않는 마니아들을 포함해 누구도 부정할 수 없을 것이다. 카이엔이 이후 모든 럭셔리 브랜드, 특히 스포츠카 브랜드들이 출시하는 SUV 모델에 방향점을 정해줬다는 점에서, 이를 바탕으로 예상도를 제작한 것으로 보인다.

폴스타 폴스타3 / 사진 출처 = ‘Move Electric’
기아자동차 EV9 위장막 / 사진 출처 = ‘Car Magazine’

2027년은 너무 늦은 진입 아닐까
네티즌 ‘저렇게만 나오면 좋겠다’

다만 해당 모델의 출시 가격이 카이엔의 3배를 넘는, 시작가 3억의 고가일 것으로 예상되며, 출시 연도도 2027년으로 상당히 늦다는 점은 단점으로 작용하기 충분해 보인다. 현재 대형 전기 SUV 시장, 특히 국내의 경우는 준대형 전기 SUV 시장에서 올 연말 기아자동차의 EV9과 폴스타의 폴스타3가 치열한 경쟁을 벌일 것이며, 그 가격도 1억 원 내외로 책정될 것이기 때문이다. 대형 전기 SUV 역시 최근 벤츠에서 EQS SUV를 출시했지만, 이 부분에서는 포르쉐와 경쟁을 할 것이라고 생각하지는 않는다.

네티즌은 이 예상도에 대해서 상당히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한 네티즌은 ‘타이칸 디자인을 위아래로 조금 늘려놓으니까 훨씬 단단해 보여서 SUV에 잘 어울린다’라는 댓글을 달았으며, ‘그래도 3억은 좀 너무 비싼 것 같아’라는 댓글도 찾아볼 수 있었다.

이 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2
+1
0
+1
0
+1
0
+1
0

댓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