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젠 소형차도 5천… 제정신 아니라는 전기차 가격, ‘이것’에 승부 봐야 한다고?

0
240

소형차 전동화 본격 시작
그런데 이 가격 말이 되나
보조금 및 감세 협상해야

내연기관 모델이 전동화가 될 경우, 거의 디자인은 동일하지만, 가격이 더 비싸지는 상황이 발생한다. 이는 전기차에 탑재되는 배터리, 그리고 그에 관련된 여러 기술이 더 높은 비용을 요구하기 때문인데, 물론 고급차 시장에서는 이는 단순히 취향의 문제이며, 중형, 대형차 시장에서는 유지비를 감안했을 때 장기적으로는 이득이기 때문에 큰 문제가 없다.

하지만 역시 문제는 소형차 시장이다. 최근 코나 일렉트릭의 출시와 함께, 어떻게 소형 SUV가 전기차라고 해도 5천만 원대에서 시작할 수 있냐는 논란이 불거졌기 때문이다. 아마 앞으로 소형차의 대대적인 전동화가 이루어진다면 이러한 논란은 더욱 커질 수밖에 없을 텐데, 이를 막기 위해 현대차가 해야 할 일은 무엇일까? 오늘은 소형차의 전동화에 대해서 간단하게 이야기를 나누어보자.

 오대준 기자

현대자동차 코나 일렉트릭 / 사진 출처 = '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 코나 일렉트릭 / 사진 출처 = ‘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 코나 일렉트릭 / 사진 출처 = '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 코나 일렉트릭 / 사진 출처 = ‘현대자동차’

안 그래도 비싸서 원성
그게 더 비싸지니 분노

이번 2세대 코나는 출시부터 수많은 논란에 휩싸인 모델이었다. 물론 여기에서는 스타리아룩에서 비롯된 디자인적 논쟁은 치워두고, 오직 가격에 관해서 이야기해보려 한다. 코나는 1.6T 모델의 경우 풀옵션 가격이 3,600만 원을 넘어가면서 국산 소형 SUV 가격, 나아가서는 국산차 전체의 가격 상한선을 높였다는 평을 듣곤 했다.

여기에 하이브리드는 4천만 원대까지 올라갔으니, 전동화의 경우는 적어도 4천만 원은 확실하게 넘어갈 것이라고 예상된다. 따라서, 단순히 속된 말로 ‘그돈씨’의 문제가 아니라, 소형 SUV라는 하위 카테고리의 가격이 4천만 원대까지 올라갔다는 건 중형, 대형차의 가격도 더 높아질 가능성이 높다는 점에서 네티즌들의 분노를 유발했다.

레이 전기차 위장막 차량 / 사진 출처 = 네이버 카페 '남차카페'
레이 전기차 위장막 차량 / 사진 출처 = 네이버 카페 ‘남차카페’
현대자동차 캐스퍼 / 사진 출처 = '위키피디아'
현대자동차 캐스퍼 / 사진 출처 = ‘위키피디아’

경차 곧 나오기 시작
누가 경차를 3천 주고 사나

현재 현대자동차그룹은 현대자동차의 경차인 캐스퍼, 그리고 기아자동차의 경차인 레이의 새로운 전기차 버전을 준비하고 있다. 만약 코나 일렉트릭이 4천만 원대라면, 캐스퍼와 레이의 전동화 버전이 3천만 원대까지 올라갈 가능성도 높다.

캐스퍼 풀옵션 모델이 경차의 2천만 원 선을 깨면서 많은 비아냥을 들었던 것처럼, 곧 전동화가 이루어질 경우 가격이 최고 3천만 원까지 달할 가능성도 있다. 소비자들 입장에서는 내연기관을 퇴출하겠다면서 전기차의 가격을 상향 평준화시키는 상황이 맘에 들지 않을 수밖에 없다.

미니 일렉트릭 / 사진 출처 = 'Starststone'
미니 일렉트릭 / 사진 출처 = ‘Starststone’
전기차 보조금 제도 / 사진 출처 = '대한민국 정책브리핑'
전기차 보조금 제도 / 사진 출처 = ‘대한민국 정책브리핑’

보조금 제도 손봐야 해
네티즌 ‘가격 미친 것 같아’

현대차가 만약 이 소형차 시장에서 소비자들의 의사를 반영하고 싶다면, 경차의 취득세 감면 폭을 더 늘리거나, 전기 경차 대상 보조금을 신설하기 위한 환경부와의 협상을 시작할 필요가 있어 보인다. 특히 수입차급으로 올라간 국산차 가격을 감안하면, 보조금 기준의 상, 하한선을 수정하는 것이 중요해보인다. 어차피 선택지가 없으니 사겠다는 심보는 소비자들에 대한 기만과 다름없기 때문이다.

네티즌은 이에 대해서 다양한 의견을 내놓았다. 한 네티즌은 ‘소형차가 5천만 원까지 올라가는 건 진짜 제정신이 아니다’라는 댓글을 달기도 했으며, ‘우리가 소형차에 바라는 건 첨단 옵션이나 여러 편의 장비가 아닌, 단지 저렴한 가격뿐이다’라는 댓글도 찾아볼 수 있었다.

이 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댓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