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개념 아줌마 때문에 가게 망하게 생겼습니다” 보배드림 아저씨들 빡돌게 만든 민폐주차

이번엔 한 보험사 직원이 글쓴이가 운영하는 스크린 골프장 특정 주차구역에 계속해서 무단으로 주차한 사례다.

“한국인들 벤츠 진짜 좋아합니다” 현대차보다도 후진 전기차 2년 기다려서라도 사겠다며 줄선 이유

302km라는 짧은 주행거리에도 벤츠 EQA의 인기가 뜨겁게 이어지는 이유가 대체 무엇일지, 함께 알아보자.

“이래서 독일 3사 중 아우디는 믿고 거릅니다” 현재 아우디 차주들 집단행동 시작해버린 상황

2021년식 아우디 차량을 구매한 차주들 사이에서 공통적으로 발생하고 있는 결함이 있다 어떤 결함일까?

“기아보다 훨씬 나은 현대차” 라는 말 나오게 만든 국산 준중형 SUV 실물 느낌

싼의 가장 최고 트림으로 알려져 있다. 과연 일반 투싼과는 어떤 차별점이 존재하는데 오늘 이 시간 함께 알아보자.

“페라리 사고나면 진짜 집 한채가 날아갑니다” 30대 차주 단번에 무릎꿇게 만든 역대급 사고

사진 속에 나와있는 자동차는 아무리 봐도 페라리다. 그리고 사고가 나있고, 심하게 부서져 에어백까지 터진 상황이다.

“다들 현기차 왜 사냐고 하시는데…” 이걸 보면 바로 이해가 되실거라고 생각합니다

지난달 국내에서 판매된 모델들의 제조사 별 실적이 공개되었다.

“국내 나오면 카니발 씹어먹을까?” 경쟁자로 충분하다는 말 나오는데 국내에는 안파는 국산차

중국 전략형 차량으로 알려진 쿠스토는 중국 시장 내에서 MPV의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니즈에 맞춰 탄생한 차량이라 해도 무방하다.

“디자이너들 월급 제대로 안주냐” 렉서스가 준비중인 역대급 신차 공개되자 한국 네티즌들 반응

렉서스는 도요타의 고급 디비전으로써 중저가 대중차 브랜드의 이미지를 가지고 있던 도요타의 프리미엄 브랜드다.

“와 이건 볼보 그대로 배꼈네” 니로 풀체인지 뒷모습 유출 콘셉트카랑 똑같이 나온다

위장막을 벗은 채 포착된 니로 풀체인지에 대해서 알아보려고 한다.

“이럴거면 그냥 하지마라” 결국 이름까지 바꾼다고 폭탄 선언한 서울모터쇼 소식 접한 네티즌들 현실...

서울모터쇼, 서울모빌리티쇼로 이름 변경 2021 IAA 의식한 것일까? 사실상 현대기아차 독주무대가 될 전망 자동차를 좋아하는 사람들에게 모터쇼는 성지나 다름없는 곳이다. 여러 자동차 브랜드들의 신차를 한곳에서 볼...

“고작 6개월은 양반이죠” 차사려는 사람들 모두 허를 내둘렀다는 수입차 대기기간

볼보를 계약한 소비자들 입장에서는 국산차 6개월 대기는 아무것도 아니라고 생각한다. 재고차량, 계약 취소 등 특별한 상황이 아니라면 기본이 6개월 대기이며, 차종에 따라서는 1년 이상 걸리기도 한다.

“그냥 공업 쓰레기 수준입니다” 중국에서 만들었다는 1810마력 전기 하이퍼카의 소름돋는 말장난

국에서 설립된 신생 전기차 업체 파노바는 최근 전기 하이퍼카 오셀로 프로토타입을 발표했는데, 무려 1,810마력에 완충 시 주행 가능 거리는 600km라고 한다. 하지만 배터리 용량은 75kWh에 불과하다.

“현대차 용서 못해” 자존심 제대로 구긴 혼다가 N 잡으려고 칼을 갈며 준비중이라는 고성능 신차

현대차, 아반떼 N 선보이며 대활약 벨로스터 N, 코나 N도 성공적 라이벌 혼다, 신형 시빅 준비중 혼다 시빅은 1972년 출시 이후 지금까지 꾸준히 전 세계 사람들의 사랑을...

“싼타크루즈 동생인가?” 국내 도로에서 포착되자 네티즌들 급 관심 가지며 난리난 의문의 차

싼타크루즈를 떠올리게 하는 새로운 픽업트럭이 국내에서 포착되었다

“현기차 공화국 만든 장본인들” 이제는 벤츠, BMW보다 안팔리는 르쌍쉐 이대로 괜찮을까?

수입 제조사의 판매량에도 뒤처지는 르쌍쉐, 어쩌다가 이렇게 추락하게 된 것일까?

“싼타크루즈 그런건 말도 마세요” 본좌 포드가 공개해버린 신형 픽업트럭 살펴보니

‘픽업트럭’하면 생각나는 포드의 신형 레인저가 유출됐다고 해 화제다

“사라진 줄 알았는데 한국에 있었네요” 포착되자마자 놀라운 반응 이어진 수입차

최근 국내에서 포착된 수입차에 대해서 알아보려고 한다.

“평생 차에 쓸 운 다썼다고 봐도 무방” 국내 포착되자마자 역대급 반응 터진 수입차

DMC-12는 들로리언 모터 컴퍼니의 최초이자 마지막 생산 차량이었다.